광고
광고
로고

광명시, 치매공공후견사업 우수기관으로 인정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4/07/04 [13:17]

광명시, 치매공공후견사업 우수기관으로 인정

이귀선기자 | 입력 : 2024/07/04 [13:17]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광명 이귀선기자] 광명시 치매안심센터는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2024년 치매공공후견사업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기관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치매공공후견사업은 의사결정능력 저하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 독거 치매환자를 위해 후견인을 통해 사회복지와 의료서비스 이용, 거소 관련 사무, 일상생활비 및 일상생활 사무, 공법상 신청 행위에 관한 사무 등을 지원한다. 광명시 치매안심센터는 후견심판청구비와 후견인 활동비 등 소요 경비를 부담한다.

 

광명시 치매안심센터는 지난 2021년부터 2023년까지 3년간 후견심판청구 6건을 진행하였으며 후견인 8인을 결정하고 후견 감독사무 수행과 경비 지원 등으로 피후견인 14명을 후견하는 등 치매공공후견사업 우수사례를 인정받아 전국 7개 우수 치매안심센터 중 하나로 선정되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광명시 치매안심센터가 치매공공후견사업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치매 어르신들이 인간으로서 존엄성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Southern Gyeonggi = Gwangmyeong Reporter Lee Gwi-seon] Gwangmyeong City Dementia Relief Center announced on the 2nd that it won the Institutional Excellence Award at the ‘2024 Dementia Public Guardianship Project Best Practice Presentation Contest’ hosted by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The Dementia Public Guardianship Project supports the use of social welfare and medical services, residence-related affairs, daily living expenses and daily life affairs, and affairs related to applications under public law through guardians for low-income dementia patients living alone who suffer from reduced decision-making ability. do. Gwangmyeong City Dementia Relief Center covers expenses such as guardianship judgment request fees and guardian activity fees.

 

 

 

Gwangmyeong City Dementia Relief Center has processed 6 guardianship adjudication requests over the past 3 years from 2021 to 2023, and is an excellent example of a public guardianship project for dementia, including deciding on 8 guardians and guardianship of 14 wards by performing guardianship supervision work and supporting expenses. It was recognized and selected as one of the seven excellent dementia care centers nationwide.

 

 

 

Gwangmyeong Mayor Park Seung-won said, “I am pleased that the Gwangmyeong City Dementia Relief Center was selected as an excellent institution for dementia public guardianship and received the Minister of Health and Welfare Award.” He added, “We will continue to provide support so that seniors with dementia who are experiencing difficulties can be guaranteed their dignity as human beings.” “I won’t do it,” he said.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