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안성시, 민선 8기 2주년 언론 간담회 개최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4/07/04 [13:13]

안성시, 민선 8기 2주년 언론 간담회 개최

이귀선기자 | 입력 : 2024/07/04 [13:13]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안성 이귀선기자] 안성시는 지난 2일, 본청 4층 대회의실에서 민선 8기 출범 2주년 언론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 날은 김보라 시장 주재로 민선 8기 분야별 사업과 시정 방향을 모색하고, 언론인과의 질의응답이 이어졌으며 유튜브 생중계로 온·오프라인을 통해 동시에 진행됐다.

 

김보라 시장은 “지난 2년 동안 시민, 공직자들과 협력해 안성이 새롭게 혁신하고 도약할 수 있도록 매 순간 최선을 다해왔다”며, “민선 8기 비전인 시민중심·시민이익을 구체화하고, 도시의 지속가능성을 확보하는 소중한 시간을 보냈다”라고 소회를 밝혔다.

 

민선 8기 안성시는 ▶반도체 소부장 특화단지 최종 선정, ▶대한민국 문화도시 조성계획 대상지 및 2025 동아시아 문화도시 선정, ▶어르신 및 저소득층(6세~64세) 무상교통 지원·광역버스 노선 확충·수요응답형 똑버스 개통, ▶호수관광개발사업·바우덕이 축제 활성화 등의 성과를 달성했다.

 

또한, ▶출산정책·아동돌봄·1인가구 지원 강화, ▶청년 전용공간 및 문화·주거·창업 지원, ▶어르신 일자리·통합돌봄·생활복지 확대, ▶행정복지센터 신설·공공산후조리원 유치·공공심야약국 지정 등 시민 편의시설 확충, ▶로컬푸드 지원 및 공공급식 확대·안성맞춤형 냄새저감 스마트 무창축사 표준모델 도입 등 도시혁신의 새로운 이정표를 마련했다.

 

시는 민선 8기 반환점을 기해 ‘시민중심·시민이익’을 목표로 시정 주력 사업에 속도를 내는 한편, ‘산업구조 재편’과 ‘정주여건 개선’등 새로운 아젠다를 통해 안성혁신과 변화를 이어갈 계획이다.

 

먼저, ‘산업구조 재편’의 경우, ▶동신 반도체 소부장 특화단지 본격화(맞춤형 지원사업·인력양성센터 설립·반도체 계약학과 운영 지원·산학관 협력체계 구축 등), ▶안성산업진흥원 설립 추진(2025년 8월 목표), ▶산업구조 분석 및 핵심전략산업 연구용역·핵심전략산업 정책포럼 등을 추진해 지역의 제조업을 강화하고, 미래 먹거리 창출에 앞장선다.

 

또한, ▶대한민국 문화도시 조성사업 추진(5개 분야·13개 예비사업 추진, 지역 예술인 지원, 바우덕이 축제 세계화 등), ▶안성문화관광재단 설립(2025년 하반기 목표, 관광산업 육성 지원·문화네트워크 구축 및 활성화), ▶호수관광개발 육성(고삼·금광·칠곡·청룡·용설호수), ▶민간문화관광자원 육성(로컬크리에이터 발굴·주민사업체 육성) 등 지속 가능한 관광·문화사업에 총력을 기울인다.

 

‘정주여건 개선’의 경우, ▶행정복지센터 조성(삼죽·서운·안성 3동)을 비롯해 ▶대림동산 장애인 복지지설(2024년 9월 준공 예정), ▶가족센터(2024년 11월 준공 예정), ▶평생학습관(2024년 12월 준공 예정), ▶공도시민청(2025년 8월 준공 예정), ▶공도1초중 통합운영학교 및 복합시설(2026년 2월 준공 예정) 등 분야별 공공 인프라 조성에 힘쓴다.

 

시는 ▶광역버스 노선 신설 및 공영마을 버스 추진, ▶전 시민 무상교통 단계별 확대 시행, ▶수요응답형 버스 운행권역 확대, ▶수도권내륙선·평택부발선·경강선 연장 사업 등 편리한 교통망 확충과 철도사업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는 한편, ▶도시바람길숲(2025년 12월 준공 예정), 공도 제1호 수변공원(2025년 12월 준공 예정), 안성천·청미천 친수공간(2026년 6월 준공 예정) 등 삶의 질 제고를 향한 공원녹지 확충 사업에 매진한다.

 

김보라 시장은 “안성은 분명 변화의 길을 걷고 있고, 시민분들과 함께한 혁신의 힘으로 희망찬 미래를 만들며 더불어 사는 풍요로운 안성의 참모습을 그리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민선 8기 후반기 역시, 안성의 주인은 언제나 시민이라는 사실을 잊지 않고, 지역의 더 나은 내일을 향해 끝없이 도전하며 시민 행복 도시를 조성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Southern Gyeonggi = Anseong Reporter Lee Gwi-seon] On the 2nd, Anseong City held a press conference for the 2nd anniversary of the launch of the 8th popularly elected election in the conference room on the 4th floor of the main office.

 

 

 

On this day, presided over by Mayor Kim Bora, the 8th popularly elected project and municipal administration direction were explored, followed by a Q&A with journalists, and was simultaneously broadcast online and offline through a live YouTube broadcast.

 

 

 

Mayor Kim Bora said, “Over the past two years, we have been doing our best at every moment to help Anseong innovate and take a leap forward by cooperating with citizens and public officials.” “I spent valuable time securing sustainability,” he said.

 

 

 

Anseong City, the 8th popularly elected city, ▶ Final selection of a specialized complex for semiconductor materials, ▶ Selection of the target site for the Korea Cultural City Creation Plan and 2025 East Asia Cultural City, ▶ Free transportation support for the elderly and low-income group (6 to 64 years old), expansion of metropolitan bus routes, and demand response Achievements such as the opening of the Tok Bus, the lake tourism development project, and the revitalization of the Baudeogi Festival were achieved.

 

 

 

In addition, ▶ Strengthening childbirth policy, child care, and support for single-person households, ▶ Youth-only space and support for culture, housing, and entrepreneurship, ▶ Expanding jobs, integrated care, and daily welfare for the elderly, ▶ Establishing a new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ttracting public postpartum care centers, and public We have set new milestones in urban innovation, such as expanding citizen convenience facilities such as designating late-night pharmacies, expanding support for local foods and public meals, and introducing a standard model for smart barns with customized odor reduction.

 

 

 

With the return of the 8th popular election, the city plans to speed up its main municipal projects with the goal of 'citizen-centered and citizen-interested' while continuing innovation and change in Anseong through new agendas such as 'industrial structure reorganization' and 'improvement of residential conditions'. am.

 

 

 

First, in the case of 'industrial structure reorganization', ▶ Full-scale development of the Dongshin Semiconductor Materials and Materials Manager's specialized complex (customized support project, establishment of human resources training center, support for operation of semiconductor contract department, establishment of industry-academia-government cooperation system, etc.), ▶ Promotion of establishment of Anseong Industry Promotion Agency (2025) August goal), ▶Strengthen the local manufacturing industry and take the lead in creating future food by promoting industrial structure analysis, core strategic industry research services, and core strategic industry policy forum.

 

 

 

In addition, ▶Promotion of Korea's cultural city creation project (promotion of 13 preliminary projects in 5 fields, support for local artists, globalization of Baudeokgi Festival, etc.), ▶Establishment of Anseong Culture and Tourism Foundation (target for the second half of 2025, support for tourism industry development and establishment of cultural network) and revitalization), ▶ fostering lake tourism development (Gosam, Geumgwang, Chilgok, Cheongryong, Yongseol Lake), ▶ fostering private cultural tourism resources (discovering local creators and nurturing local businesses), etc. We will focus our efforts on sustainable tourism and cultural projects.

 

 

 

In the case of 'improving residential conditions', ▶ the creation of a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Samjuk, Seoun, and Anseong 3-dong), ▶ Daelim Dongsan Welfare Center for the Disabled (scheduled to be completed in September 2024), ▶ Family Center (scheduled to be completed in November 2024) , ▶Lifelong Learning Center (scheduled to be completed in December 2024), ▶Gongdo Citizens’ Office (scheduled to be completed in August 2025), ▶Gongdo 1st Elementary and Middle School integrated operation school and complex facility (scheduled to be completed in February 2026), etc. to create public infrastructure in each field. Try your best.

 

 

 

The city is carrying out convenient transportation network expansion and railroad projects such as ▶ establishing new metropolitan bus routes and promoting public village buses, ▶ implementing step-by-step expansion of free transportation for all citizens, ▶ expanding the operating area of ​​demand-responsive buses, and ▶ extending the Seoul Metropolitan Inland Line, Pyeongtaek Bu-bu Line, and Gyeonggang Line extension projects. While making various efforts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such as ▶Urban Windway Forest (scheduled to be completed in December 2025), Public Road No. 1 Waterside Park (scheduled to be completed in December 2025), and Anseong Stream and Cheongmi Stream waterfront space (scheduled to be completed in June 2026) We are committed to the park and green space expansion project to improve the quality of the park.

 

 

 

Mayor Kim Bora said, “Anseong is clearly on the path of change, and it is depicting the true image of Anseong, a prosperous city where people live together and create a hopeful future through the power of innovation with its citizens.” He emphasized, “In the second half of the 8th popular election, we will not forget that the owners of Anseong are always the citizens, and we will continue to challenge ourselves for a better tomorrow for the region and do our best to create a city of happiness for citizens.”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