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광주시, 2024년 공무원 노사 단체협약 조인식 개최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4/05/30 [13:19]

광주시, 2024년 공무원 노사 단체협약 조인식 개최

이귀선기자 | 입력 : 2024/05/30 [13:19]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광주 이귀선기자] 광주시는 30일 시청 상황실에서 2024년 공무원 단체협약 조인식을 가졌다.

 

이날 조인식에는 방세환 시장을 비롯해 주임록 시의회 의장, 광주시공무원노동조합 한현석 위원장 등 단체교섭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번 단체협약은 2018년, 2021년 단체협약에 이은 세번째 협약으로 노사 양측은 합리적인 인사 운영, 공직자 보호, 직원 복지 향상에 중점을 두고 협상에 임했다.

 

지난 1월 노조의 교섭 요구로 실무교섭을 거쳐 교섭요구안 36건 중 수용 32건, 기존 협약유지 4건으로 최종 합의했다.

주요 협약 내용은 인사 분야 운영 원칙 준수, 당직 대체 휴무 사용기간 연장 등 근무조건 개선, 직원관사, 장애인공무원 지원제도 마련, 갑질과 외부로부터 직원 피해 발생 시 대책 마련 등에 대해 합의했다.

 

한현석 노조위원장은 “이번 단체협약은 전국 최초로 시와 의회, 노조가 맺은 3자 협약”이라며 “공무원의 정당한 권리와 보상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했으며 조합원들의 바람을 조건 없이 잘 반영해 주신 시장님과 의장님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방 시장은 “건전한 노사관계는 공무원을 행복하게 하고 공무원이 행복하면 더 나은 시정 서비스로 시민이 행복한 광주시가 된다”며 “앞으로도 노사 양측이 상호 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광주시를 발전시키는 양축이 되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Southern Gyeonggi = Gwangju Reporter Lee Gwi-seon] Gwangju City held a signing ceremony for the 2024 civil servant collective agreement at the city hall situation room on the 30th.

 

 

 

The signing ceremony was held on this day with the attendance of Mayor Bang Se-hwan, City Council Chairman Joo Im-rok, and collective bargaining members including Gwangju City Government Employees' Union Chairman Han Hyun-seok.

 

 

 

This collective agreement is the third agreement following the 2018 and 2021 collective agreements, and both labor and management negotiated with a focus on rational personnel management, protection of public officials, and improvement of employee welfare.

 

 

 

Last January, at the union's request for negotiation, working-level negotiations were held and a final agreement was reached with 32 of 36 negotiation requests accepted and 4 of the existing agreements maintained.

 

The main contents of the agreement include compliance with operating principles in the field of human resources, improvement of working conditions such as extension of the period of time off in lieu of on-duty duty, provision of employee quarters and a support system for disabled public servants, and preparation of measures in case of abuse of power and damage to employees from outside.

 

 

 

Union Chairman Han Hyun-seok said, “This collective agreement is the first tripartite agreement in the country between the city, the council, and the union.” He added, “Thank you to the mayor and chairman who worked hard to secure fair rights and compensation for public servants and reflected the union members’ wishes without conditions. Thank you.”

 

 

 

Regarding this, Mayor Bang said, “A sound labor-management relationship makes public officials happy, and when public officials are happy, Gwangju City becomes a city where citizens are happy with better municipal services.” He added, “In the future, labor and management will continue to be the two axes that develop Gwangju City based on mutual respect and trust.” “I hope you give it to me,” he said.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