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고

정명근 화성시장, 의료계 집단행동 대비 상황실 가동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4/02/22 [11:21]

정명근 화성시장, 의료계 집단행동 대비 상황실 가동

이귀선기자 | 입력 : 2024/02/22 [11:21]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화성 이귀선기자] 정명근 화성시장은 의료계 집단행동에 대비한 비상진료대책 상황실을 운영하며,“시민 불편사항이 발생하지 않도록 체계적·적극적으로 대응해달라”고 관계 부서에 당부하는 한편, “중증·응급 환자의 신속한 치료를 위해 경증 환자는 119 구급차 이용을 가급적 자제해 달라”고 말했다.

 

지난 6일 보건복지부는 정부의 의대정원 증원 발표에 따른 의료계 집단행동을 우려해 보건의료재난위기 ‘경계’경보를 발령했다.

 

이에대해 화성시는 서부·동탄·동부 각 보건소 별로 비상진료대책 상황실을 운영하고 있으며, 의료계 상황 및 관내 의료기관 집단행동 모니터링, 비상진료기관 현황 파악 등 병원 관계자와 핫라인을 구축해 비상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하도록 조치하고 있다.

 

특히, 전공의 수련병원인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이 소재해 있는 동탄지역을 관할하는 화성시동탄보건소의 비상진료대책상황실은 의료계 집단행동이 현실화될 경우를 대비해 평일은 9시부터 21시까지, 주말은 9시부터 18시까지 확대 운영하고 있다. 또한, 관내 병원급 의료기관과 협의해 진료시간을 연장하기로 했다.

 

시는 시민들의 의료기관 이용 불편을 최소화하고자 동네 문 여는 의료기관 현황과 운영시간을 응급의료포털에 안내 중이며, 이는 응급의료정보제공 애플리케이션, 129 보건복지콜센터, 119구급상황관리센터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Southern Gyeonggi = Hwaseong Reporter Lee Gwi-seon] Hwaseong Mayor Myeong-geun Jeong operates an emergency medical response situation room in preparation for collective action in the medical community, and asks relevant departments to “respond systematically and actively to prevent inconveniences to citizens.” , “In order to provide prompt treatment for severe and emergency patients, mild patients should refrain from using the 119 ambulance as much as possible,” he said.

 

On the 6th,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issued a ‘vigilant’ warning of a health and medical disaster crisis due to concerns about collective action in the medical community following the government’s announcement to increase the number of medical school students.

 

In response, Hwaseong City operates an emergency medical response situation room at each public health center in the West, Dongtan, and East, and has established a hotline with hospital officials to monitor the medical situation and group actions of medical institutions in the area, identify the status of emergency treatment institutions, and respond quickly in the event of an emergency. We are taking steps to do so.

 

In particular, the Emergency Medical Countermeasures Situation Room of Hwaseong-si Dongtan Public Health Center, which oversees the Dongtan area where Hallym University Dongtan Sacred Heart Hospital, a resident training hospital, is located, is open from 9:00 to 21:00 on weekdays and 21:00 on weekends in case collective action in the medical community becomes a reality. It is currently operating from 9:00 to 18:00. In addition, it was decided to extend treatment hours in consultation with local hospital-level medical institutions.

 

In order to minimize the inconvenience of citizens using medical institutions, the city is informing the emergency medical portal of the status and operating hours of medical institutions that are open in the neighborhood. This can also be checked through the emergency medical information provision application, 129 Health and Welfare Call Center, and 119 Emergency Management Center.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