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고

화성시․경기도교육청․한국토지주택공사 과밀학급 해결 위해 머리 맞대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4/02/21 [17:23]

화성시․경기도교육청․한국토지주택공사 과밀학급 해결 위해 머리 맞대

이귀선기자 | 입력 : 2024/02/21 [17:23]

▲ 자료=화성시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화성 이귀선기자] 화성시 관내 신도시 과밀학급 문제 해결을 위해 화성시․경기도교육청․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함께 협력하기로 했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21일 경기도교육청을 방문해 임태희 교육감과 면담하고 동탄·향남 등 신도시 과밀학급 문제와 최근 문제가 되는 능동지구 원거리 통학 문제 해소를 위한 건의문을 전달했다.

 

정 시장은 또 “화성시는 동탄2지구, 향남2지구 등 대규모 공공 개발사업으로 젊은 층이 다수 유입돼 당초 계획 대비 학교 용지가 부족한 실정”이라며 “특히 동탄2지구는 총 18개의 학교 용지에 중․고등학교가 설립 및 설립 진행 중에 있음에도, 도교육청 기준 학급당 인원수 28명보다 많은 약 32명이 같은 학급에서 수업을 듣고 있어 학생들의 학습환경이 열악하다”며 학습환경 개선을 적극 요청했다.

 

이어, 정 시장은 이날 동탄출장소에서 강오순 한국토지주택공사 경기남부지역본부장을 만나 동탄권역 학교 용지 추가 확보를 건의했다. 이에 강 본부장은 동탄지역 과밀학급 문제 해결을 위해 동탄신도시 내 장기 미매각 용지와 유보지 등을 활용해 학교 용지를 추가로 확보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화성시는 전국 기초지자체 가운데 평균연령이 가장 젊은 도시로서, 출생아 수 증가와 인구 유입으로 인한 학령인구의 증가로 교육 환경이 주요 현안으로 대두되고 있다”며 “관계기관과 유기적으로 협력해 속도감 있게 과밀학급 등 교육 현안을 해결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Southern Gyeonggi = Hwaseong Reporter Lee Gwi-seon] Hwaseong City,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and Korea Land and Housing Corporation (LH) have decided to cooperate together to solve the problem of overcrowded classes in new towns within Hwaseong City.

 

Hwaseong Mayor Jeong Myeong-geun visited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on the 21st, met with Superintendent Lim Tae-hee, and delivered a proposal to resolve the problem of overcrowded classes in new cities such as Dongtan and Hyangnam, as well as the recent problem of long-distance commuting to schools in the Neungdong district.

 

Mayor Jeong also said, “Hwaseong City is experiencing a shortage of school sites compared to the original plan due to the influx of young people due to large-scale public development projects such as Dongtan District 2 and Hyangnam District 2.” He added, “In particular, Dongtan District 2 has a total of 18 school sites for middle and high schools.” “Even though a high school has been established and is in the process of being established, about 32 students are taking classes in the same class, which is more than the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standard of 28 students per class, so the students’ learning environment is poor,” he said, actively requesting improvement in the learning environment.

 

Subsequently, Mayor Jeong met with Kang Oh-soon, head of the Gyeonggi Southern Regional Headquarters of the Korea Land and Housing Corporation, at the Dongtan Branch Office on this day and suggested securing additional school sites in the Dongtan area. Accordingly, Director Kang proposed a plan to secure additional school land by utilizing long-term unsold land and reserved land in Dongtan New Town to solve the problem of overcrowded classes in the Dongtan area.

 

Hwaseong Mayor Jeong Myeong-geun said, “Hwaseong City is a city with the youngest average age among local governments across the country, and the educational environment is emerging as a major issue due to the increase in the number of school-age population due to the increase in the number of births and population influx.” He added, “We are cooperating organically with related organizations.” “We will resolve current educational issues such as overcrowded classes in a speedy manner,” he said.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