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도시공사, 3·1운동 100주년 상징물 건립 기금 전달

민경호기자 | 입력 : 2019/03/28 [13:34]

 

▲ 28일 오전 더함파크에서 열린 3·1 항일운동 상징물 건립기금 전달식에서 이부영 사장, 김봉식 추진위 부위원장, 김창범 상임이사, 김영균 추진위 총괄간사(오른쪽 네 번째부터) 등 내·외빈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수원도시공사

 

수원도시공사(사장 이부영)가 수원지역 항일 독립운동 가치를 재조명하기 위한 상징물 건립에 힘을 보탰다.


공사는 28일 더함파크에서 수원시 3·1운동·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와 상징물 건립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


기부금은 271만원이며 공사 임직원 216명의 자발적인 참여로 모였다.


전달식에는 이부영 사장 등 임직원 10여명과 김봉식 추진위원회 부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이부영 사장은 “임직원들이 상징물 건립의 취지에 공감해 모금 활동을 벌였다”며 “시민의 힘으로 추진된 3·1 항일운동 상징물이 반드시 건립되길 응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상징물은 전국 3·1운동 유적지의 돌을 모아 건립되며 올해 광복절에 준공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수원도시공사 #독립운동 #상징물 #임시정부 #대한민국 #기부금 #광복절 #임직원 #추진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