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서철모 화성시장, 공동건의문 서명식 참석

김정은기자 | 기사입력 2021/04/08 [14:38]

서철모 화성시장, 공동건의문 서명식 참석

김정은기자 | 입력 : 2021/04/08 [14:38]

▲ 수도권내륙선 제4차 국가철도망계획 서명식 모습  © 김정은기자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김정은기자] 서철모 화성시장이 수도권 내륙선 광역철도 구축 필요성을 강조하며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반영을 촉구하는 공동건의문에 이름을 올렸다고 8일 밝혔다.

 

이날 서 시장은 충북도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공동건의문 서명식’에 참석해 경기도와 충청북도, 안성시, 청주시, 진천군과 함께 수도권내륙선 반영을 위해 힘을 모을 것을 약속했다.

 

이 자리에서 서 시장은 “수도권과 지방을 빠르게 연결하는 광역노선은 지역균형발전을 촉진시키는 핵심 인프라”라며, “국가균형발전을 위해서라도 수도권 내륙선은 실현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수도권 내륙선은 화성시 동탄역에서 출발해 안성-진천선수촌-충북혁신도시-청주국제공항을 잇는 약 78.8㎞의 노선으로 동탄역에서 청주국제공항까지 단 34분이 소요될 전망이다.

 

한편, 이날 서명된 공동건의문은 국토교통부에 전달돼 오는 6월 고시되는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힘을 실을 전망이다.

010@breaknewsi.com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Hwaseong Mayor Seo Cheol-mo attends the signing ceremony for joint proposal

 

[Break News, Gyeonggi South = Reporter Kim Jong-un] Hwaseong Mayor Seo Cheol-mo emphasized the need to build a metropolitan inland metropolitan railway, and announced on the 8th that he put his name on a joint proposal calling for the “4th National Rail Network Construction Plan” to be reflected.

 

On that day, Mayor Seo attended the “Joint Proposal Signing Ceremony” held in the conference room of the Chungbuk-do government office and promised to gather together with Gyeonggi-do, Chungcheongbuk-do, Anseong-si, Cheongju, and Jincheon-gun to reflect the inland line of the metropolitan area.

 

At this meeting, the mayor emphasized, "The metropolitan area and the regional line that quickly connects the metropolitan area to the provinces are the core infrastructure that promotes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In addition, the inland line in the metropolitan area is about 78.8 km from Dongtan Station in Hwaseong City and connects Anseong-Jincheon Athlete's Village-Chungbuk Innovation City-Cheongju International Airport, and it is expected to take only 34 minutes from Dongtan Station to Cheongju International Airport.

 

On the other hand, the joint proposal signed on that day is expected to be delivered to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empower the 4th national rail network construction plan to be announced in June.

010@breaknewsi.com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김정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