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기남부경찰청, 암행순찰차 확대운영 단속

김정은기자 | 기사입력 2021/02/18 [16:23]

경기남부경찰청, 암행순찰차 확대운영 단속

김정은기자 | 입력 : 2021/02/18 [16:23]

▲ 암행순찰차  © 김정은기자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김정은 기자] 경기남부경찰청은 지난 2월 8일부터 암행순찰차를 국도 등 일반도로에서 확대 운영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암행순찰차는 경기남부지역 모든 도로에서 교통단속을 하며, 특히, 주요 사고요인인 ▵신호위반 ▵ 중앙선 침범 ▵음주운전 ▵이륜차 위반행위 ▵끼어들기 ▵난폭·보복운전 등 고위험·고비난 위반행위를 집중 단속하고 있다.

 

또한, 차량 전·후면에 있는 경광등을 활용하여, 사고 취약구간에서 순찰·거점근무 등을 통해 운전자의 주의를 높이는 등 안전활동도 병행한다.

 

경기남부경찰청 관계자는 일반도로에서의 암행순찰차 운영으로 교통사고 예방과 원활한 소통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운전자의 교통법규 준수와 안전운전을 당부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Gyeonggi Southern Police Agency cracks down on expanding operation of Amhaeng patrol car

 

[Break News, Gyeonggi South = Reporter Kim Jong-un] The Gyeonggi Southern Police Agency announced on the 18th that from February 8th, it has been expanding its operation of Amhaeng patrol cars on general roads such as national highways.

 

Amhaeng patrol cars regulate traffic on all roads in the southern part of Gyeonggi Province, and in particular, focus on high-risk and highly criticized violations, such as violent and retaliatory driving, ▵signal violations ▵ central line invasion ▵drinking driving ▵two-wheeled vehicle violations ▵ interception ▵ It is cracking down.

 

In addition, safety activities such as raising the driver's attention through patrols and base work in vulnerable areas of accidents are carried out by utilizing warning lights on the front and rear of the vehicle.

 

An official from the Gyeonggi Southern Police Agency expects that the operation of a black patrol car on the general road will help prevent traffic accidents and facilitate communication, and requested drivers to comply with traffic laws and drive safely.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김정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남경찰찰청#암행순찰차단속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