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위험물 취급 불법행위 집중 수사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06:38]

경기도 위험물 취급 불법행위 집중 수사

이귀선기자 | 입력 : 2021/01/13 [06:38]

 

▲ 경기도특사경 단속현장  © 이귀선기자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이귀선기자] 경기도가 화재 취약시기인 1월 18일부터 2월 28일까지 도내 대형 공사장 내 무허가 위험물 취급 불법행위 집중 수사를 한다.

 

겨울철 공사장은 콘크리트 보양, 작업장 보온, 용접작업 등 위험물 다량 취급과 화기사용이 빈번해 화재 발생 위험이 높아 이에 대한 예방 차원이라고 도는 설명했다.

 

수사 대상은 신도시 조성과 재개발사업이 집중되고 있는 수원, 성남, 고양, 남양주, 평택 지역 등 대형 공사장 70여 곳이다.

 

주요 수사 내용은 ▲허가 없이 지정 수량 이상의 위험물을 저장, 취급하는 행위 ▲위험물 취급 시 안전관리 미준수 ▲공사장 내 임시소방시설 미설치 및 부적정 운영 ▲용접․용단 작업 시 안전수칙 미준수 등이다.

 

공사장의 경우 관할 소방서장의 승인(허가)을 받으면 지정수량 이상의 위험물을 90일 이내의 기간 동안 임시로 저장․취급할 수 있다. 허가받지 않은 지정수량 이상의 위험물을 저장소가 아닌 장소에 저장 또는 취급할 경우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 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진다.

010@breaknewsi.com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전문]입니다.[Below is an English article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Intensive investigation of illegal activities handling dangerous goods in Gyeonggi-do

 

[Break News, Gyeonggi South = Reporter Lee Gwi-seon] Gyeonggi-do conducts intensive investigations for illegal handling of unauthorized dangerous goods in large construction sites in the province from January 18 to February 28, when fire is vulnerable.

 

He explained that the winter construction site is a precautionary measure because the risk of fire is high due to the frequent use of fire and handling of a large amount of dangerous materials such as concrete maintenance, work place insulation, welding work, etc.

 

The targets of the investigation are about 70 large construction sites in Suwon, Seongnam, Goyang, Namyangju, and Pyeongtaek, where new town development and redevelopment projects are concentrated.

 

The main contents of the investigation are ▲storing and handling dangerous goods in excess of the designated quantity without permission ▲Non-compliance with safety management when handling dangerous goods ▲Non-installation and improper operation of temporary firefighting facilities in the construction site ▲Non-compliance with safety rules during welding and melting work.

 

In the case of construction sites, if approval (permission) is obtained from the head of the fire department having jurisdiction, dangerous substances exceeding the specified quantity can be temporarily stored and handled for a period of less than 90 days. Storage or handling of dangerous goods in excess of the designated quantity without permission in a place other than the storage area will result in a sentence of up to 3 years in prison or a fine of up to 30 million won.

010@breaknewsi.com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도청#경기도위험물단속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