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자동차세 연납 안내문 스마트폰 문자(SMS)서비스 도입

김정은기자 | 기사입력 2021/01/12 [08:48]

성남시 자동차세 연납 안내문 스마트폰 문자(SMS)서비스 도입

김정은기자 | 입력 : 2021/01/12 [08:48]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김정은기자] 성남시는 전국 최초로 올해부터 자동차세 연납 안내문을 스마트폰 문자(SMS)로 보내주는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12일 밝혔다.

 

신속한 정보전달과 고지서 제작 비용 절감(연간 약 3500만원)을 위해 1월 연납 기간(1.18.~2.1.)에 맞춰 도입한 시책이다.

 

발송 대상은 연납 이력이 있고 본인 명의 핸드폰이 있는 성남시민이며, 현재 기준 승용차 등록 대수 30만4236대의 42%인 12만8345건이다.

 

대상자는 1월 13일 연납 세액을 확인하고 납부할 수 있는 링크를 스마트폰으로 받게 된다.

 

“오는 1월 18일부터 2월 1일까지 일년치 자동차세(6·12월 정기분)를 한꺼번에 내면 9.15% 할인”을 안내하는 문자도 받는다.

 

시는 스마트폰 연납 안내 문자(SMS) 발송 시행 첫해인 올해는 시민 혼란을 줄이기 위해 대상자들에게 종이로 된 고지서도 발송하기로 했다.

 

내년부터는 스마트폰 연납 고지만 시행하며, 종이 고지서를 계속 받기를 희망하는 납세자는 수정·중원·분당구청 세무과로 별도 신청해야 한다.

010@breaknewsi.com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Introduced a smart phone text message (SMS) service, a notice for deferred payment of automobile tax in Seongnam City

 

[Break News, Gyeonggi South = Reporter Kim Jong-un] Seongnam City announced on the 12th that it will introduce a service that sends a text message (SMS) for automobile tax deferred payments from this year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This policy was introduced in accordance with the January deferred payment period (1.18.~2.1.) to quickly deliver information and reduce the cost of producing bills (about 35 million won per year).

 

Sending targets are Seongnam citizens with a history of delinquent payments and a mobile phone in their own name, and 12,8345 cases, 42% of the number of registered passenger cars, of 3,04236 units.

 

On January 13th, the target person will receive a link on their smartphone to confirm and pay the annual tax amount.

 

You will also receive a text message informing you that “if you pay a year's automobile tax (regular amount for June and December) at once from January 18th to February 1st, you will get a 9.15% discount.”

 

This year, the first year of sending SMS notifications on smartphones, the city decided to send paper notices to the target audience to reduce civil confusion.

 

From next year, only smartphone delinquency notices will be enforced, and taxpayers who wish to continue receiving paper bills must apply separately to the tax department of Sujeong, Jungwon, and Bundang-gu offices.

010@breaknewsi.com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김정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