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기한 경과, 냉동제품 냉장보관...도 특사경, 추석 불량식품 23톤 적발

김정은기자 | 기사입력 2020/10/14 [08:24]

유통기한 경과, 냉동제품 냉장보관...도 특사경, 추석 불량식품 23톤 적발

김정은기자 | 입력 : 2020/10/14 [08:24]

 

▲ 특사경 단속현장2(유통기한 경과).  © 김정은기자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김정은기자] 식품 제조·가공·판매업체가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에 무더기로 적발됐다.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은 지난 9월 14일부터 25일까지 학교급식 납품업체, 추석성수식품 제조·가공업체 360곳에 대한 수사를 실시해 44곳, 48건의 위법 행위를 적발했다고 14일 밝혔다. 양으로는 약 23톤에 달한다.

 

이번 수사는 추석 연휴를 대비해 소비 증가가 예상됐던 중대형 성수품 제조·가공업체와 학교급식 납품업체를 주요 대상으로 하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과 영세업체는 대상에서 제외했다.

 

위반 내용은 ▲유통기한 경과 제품 보관 11건 (약 3톤) ▲보관 기준 위반(냉동제품 냉장보관 등) 5건 (약 19.5톤) ▲자가품질검사 미실시 11건 ▲영업자준수사항 위반 11건 ▲기타 10건이다.

 

도는 보관온도 미준수, 유통기한 경과 등으로 적발된 부정불량식품 전체에 대해 압류, 행정지도 등으로 즉시 폐기하도록 조치했다.

 

유통기한이 경과한 제품이나 원재료를 판매 목적으로 보관하거나 ‘폐기용’ 표시 없이 보관하면 식품위생법에 따라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 원 이하의 벌금, 축산물위생관리법에 따라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 냉동제품을 냉장온도에 보관하는 등 보관 기준을 위반하면 식품위생법에 따라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특히 유통기한이 경과된 제품이나 원재료를 폐기용 표시 없이 정상 제품과 함께 보관하면 업체 관계자의 실수 등으로 언제든 원재료로 사용되거나 판매될 위험이 있어 판매 목적 여부에 상관없이 처벌받게 된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Break News South Gyeonggi = Reporter Kim Jong-un] Food manufacturing, processing, and sales companies were caught by the Gyeonggi Special Judicial Police Department.

 

The Gyeonggi Special Judicial Police Corps announced on the 14th that it had investigated 360 schools food suppliers and Chuseok Sungsu food manufacturing and processing companies from September 14th to 25th, and found 44 and 48 illegal acts. It amounts to about 23 tons in quantity.

 

The investigation mainly targets mid- to large-sized sacred goods manufacturing and processing companies and school food suppliers, whose consumption was expected to increase in preparation for the Chuseok holiday, and excluded traditional markets and small businesses that are suffering from Corona 19.

 

Violations are ▲ 11 cases of product storage (about 3 tons) that have passed the expiration date ▲ 5 cases (about 19.5 tons) violation of storage standards (about 19.5 tons) ▲ 11 cases of self-quality inspection ▲ 11 cases of violation of business owner compliance ▲ Others There are 10 cases.

 

The province took measures to immediately dispose of all illegal and defective foods detected due to non-compliance with storage temperature and expiration of the expiration date through seizure and administrative guidance.

 

If products or raw materials that have passed the expiration date are stored for sale or stored without a mark for'disposal', imprisonment for up to 3 years or a fine of 30 million won or less in accordance with the Food Sanitation Act, imprisonment for up to 3 years in accordance with the Livestock Hygiene Management Act or You can be fined up to 50 million won. Violation of storage standards, such as storing frozen products at refrigerated temperatures, is subject to imprisonment for up to 5 years or fines up to 50 million won in accordance with the Food Sanitation Act.

 

In particular, if a product or raw material that has passed the expiration date is stored together with a normal product without a label for disposal, there is a risk of being used or sold as raw material at any time due to a mistake by the company's officials.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김정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