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테크노밸리 일반산업단지, 심의 통과로..미래산업기반 마련

김정은기자 | 기사입력 2020/09/25 [13:24]

안성테크노밸리 일반산업단지, 심의 통과로..미래산업기반 마련

김정은기자 | 입력 : 2020/09/25 [13:24]

 

▲ 안성시청 전경     ©김정은기자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김정은기자] 안성시(시장 김보라)가 추진 중인 안성테크노밸리 일반산업단지계획 심의안이 경기도로부터 심의를 통과했다.

 

25일 시에 따르면 김보라 안성시장의 공약사항이기도 한 공동으로 추진 중인 한화그룹과 ‘경기 반도체 클러스터 편입 추진’은 , 안성 테크노밸리가 경기도 산업단지 계획 심의를 통과함으로써 안성시는 용인시와 평택시를 이어 경기남부 반도체 클러스터에 편입되는 발판과 반도체 배후협력단지 조성을 통한 미래산업기반을 마련하게 됐다.

 

안성테크노밸리 조성사업은 안성시 최초 민·관 공동사업 및 최대 규모의 산업단지 조성사업으로, 약 2300명의 고용 창출 효과 등을 통해 지역 발전에 크게 기여 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안성테크노밸리 조성사업 외에도 미양면 구례리 일원에 안성 스마트코어 폴리스 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평택 삼성 반도체와 용인 SK하이닉스 협력 배후 산업단지 조성’이라는 김보라 시장의 공약도 점차 가시화 되고 있다. 강인하면서도 특유의 섬세한 행정력을 보유한 김보라 시장의 일관된 추진력으로 약속했던 공약사항이 하나씩 현실화되고 있는 것이다.

 

시 관계자는 “시는 각종 인·허가를 포함한 실질적인 기업지원 정책을 추진 중이며, 내년 공사를 착수하여 2023년 말까지 사업을 마무리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김정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