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추석' 앞둔 모란민속장 갈수 없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조치로 또 연장시켜-

김정은기자 | 기사입력 2020/09/08 [07:14]

성남시, '추석' 앞둔 모란민속장 갈수 없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조치로 또 연장시켜-

김정은기자 | 입력 : 2020/09/08 [07:14]

▲ 성남 모란민속오일장 전경.성남시제공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김정은기자] 성남시는 코로나19 확산방지에 따른 거리두기(2.5) 등 추석 연휴 전 휴장을 연장해 이달 9일, 14일, 19일 모란민속장이 열리지 않는다고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앞선 지난 2월 24일부터 3월까지 다섯 차례, 추석 전 8월 19일부터 9월 4일까지 네 차례에 이어 이번까지 일곱 차례 휴장 연장 조치다.

 

성남시는 전국 각지에서 상인, 관광객 등 불특정 다수가 모이는 장터의 특성과 주 고객층의 연령대가 높아 감염병에 취약하다는 점을 고려해 상인회와 협의를 통해 이같이 결정했다.

 

한편 유점수 모란민속5일장 상인회장은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과 경기 위축으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모두의 안전을 위해 불가피하게 휴장을 연장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김정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모란민속장#성남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