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장선 평택시장, 제나니 들라미니 대사에 명예시민패 수여

김정은기자 | 입력 : 2020/06/29 [14:38]

 

▲ 남아프리카공화국 대사 평택 명예시민 수여 모습.평택시제공  © 김정은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6.25전쟁 70주년을 맞이하여, 참전국인 남아프리카공화국(이하 남아공) 제나니 들라미니 주한 대사에게 명예시민패를 수여했다고 29일 밝혔다.

 

명예시민패를 받은 제나니 들라미니 주한 남아공 대사는 “6.25전쟁에 참전한 남아공의 공적을 기리는 기념비가 소재한 평택시의 명예시민이 된 것을 영광스럽게 생각하며, 평택시와 상생할 수 있도록 항상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방문하신 제나니 들라미니 주한 남아공 대사에게 감사드리며, 오늘 방문을 계기로 평택시와 남아공의 우호협력 관계가 더욱 돈독해지길 기대한다”면서 “명예시민이 되신 것을 평택시민과 함께 환영하며 축하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남아공은 아프리카 국가 중, 공군부대를 파견한 유일한 나라로, 연인원 826명 출전, 12,405회 출격했고 36명이 전사했으며, 1953년 1월부터 한국에서 임무를 마치게 되는 10월까지 평택 오산공군기지(K-55)에서 새로 도입한 전투기(F-86F)를 운영하며 활약하기도 했다.

 

평택시는 남아공의 6.25전쟁 참전일인 11월 16일, 용이동에 위치한 남아공 참전 기념비에서 매년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있으며, 2015년부터는 남아공의 모뉴먼트고등학교에서 매년 20여명의 학생들이 평택시에 방문하고 있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김정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평택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