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의회, ‘도일동 고형연료(SRF) 소각장’ 건립 반대 촉구.. 결의문, 평택시에 전달’

이귀선기자 | 입력 : 2020/05/21 [08:57]

 

▲ 왼쪽부터 신원주 의장(안성시의회), 정장선 시장(평택시), 권영화 의장(평택시의회), 김보라 시장(안성시)  © 이귀선기자



안성시의회 신원주 의장은 19일 평택시장 집무실에서 도일동 고형연료(SRF) 소각장 허가 반대 결의문을 평택시장에게 전달하였다.

 

안성시의회는 지난 14일 제187회 임시회에서 도일동 고형연료(SRF)소각장 건립 반대 촉구 결의문을 상정 채택한 바 있다.

 

이날 신원주 의장은 김보라 안성시장, 정장선 평택시장, 권영화 평택시의회 의장과 함께한 간담회 자리에서  평택시 도일동에 건립 예정인 고형연료(SRF)소각장은 안성시 원곡면 지문리와 매우 인접한 지역으로 편서풍의 영향으로 동쪽에 위치한 안성시에 직접적인 피해를 줄 수 있다고 했다.

 

이어 시 경계간 인접지역의 혐오시설 설치와 관련해서는 정보공유와 사전 의견청취등 을 할 수 있는 장치가 필요하다고 하고, 정장선 평택시장도 환경적인 측면을 비롯해 다각도로 검토 하겠다고 밝혔다.

 

신 의장은 결의문 전달을 마친 뒤 안성시의회는 안성시민의 생명과 안전보호를 위하여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