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대중교통 이용자에 사회적 거리두기 전개

이귀선기자 | 입력 : 2020/04/17 [17:55]

▲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대중교통 이용자들의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관련 대중교통 추진대책을 시행하고 있다고 밝혔다.(사진=평택시)  © 이귀선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대중교통 이용자들의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관련 대중교통 추진대책을 시행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대책은 버스 정류소에 발자국 모양을 형상화하여 사회적 거리두기 및 한줄 서기 등을 유도하기 위해 시행됐다.

 

설치대상은 총 10개 정류소로 광역버스(M버스) 정류소 5개소와 탑승객이 많은 거점형 정류소 5개소에 대해 지난 15일 설치를 완료했다.

 

또한, 시내버스 및 마을버스 내 1일 1회 소독을 시행중이며, 탑승객들의 감염 불안감 해소를 위해 차량내부 환기장치를 수시로 작동시키고 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다수가 이용하는 대중교통 이용자들의 감염예방 및 시민들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정류소 모니터링 및 시민 호응도 등을 고려하여 이용자가 많은 다른 정류소에도 사회적 거리두기 관련 대중교통 추진대책을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평택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