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둔동·탑동 생태복합단지 조성!

이귀선기자 | 입력 : 2020/04/08 [12:07]

 

▲ 더불어민주당 백혜련 의원(경기 수원을 후보)     ©이귀선기자

 

더불어민주당 백혜련 의원(경기 수원을 후보)이 “서둔동·탑동 생태복합단지를 R&D사이언스파크와 함께 서수원 첨단산업 밸리의 중심 축으로 조성하겠다”고 공약했다.

 

백의원은 관내 이공계 거점대학인 성균관대와의 ‘시너지효과’를 강조했다. “4차 산업의 핵심은 인공지능기술”이라며, “생태복합단지에는 4차 산업 연구시설뿐만 아니라 물류유통시설 및 문화, 복지 등 자족기능을 갖춘 상업업무복합단지가 들어설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동 공약은 서둔동·탑동 일원 10만 4천 평 규모로 조성될 계획이며, 이는 입북동 일원에 10만 8천 평 규모로 조성되는 서수원 R&D사이언스파크와 맞먹는 규모다.

 

백 의원은 “탑동 생태복합단지가 인공지능, 바이오, 로봇산업 등 첨단산업 중심의 청년창업과 강소기업 육성의 전초기지로서 서수원의 미래먹거리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며, “질 좋은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고, 고부가가치산업 육성으로 지역경제 활성에 이바지 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수원은 13,000세대 규모의 당수지구 개발이 발표되고, 강남까지 40분대로 이동이 가능한 신분당선 착공을 앞두고 있어 무한한 시너지를 발휘될 것”이라며 공약의 연계성과 확장 효과를 강조했다.

 

백 의원은 이번 총선에서 수원델타플렉스(수원일반산업단지)와 성균관대 그리고 서수원 R&D사이언스파크와 탑동 생태복합단지를 연결하는 산학연 클러스터를 ‘서수원 첨단산업 밸리’로 조성하겠다는 ‘지역경제 발전비전’을 제시하고 있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