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가짜뉴스 색출.. 수사의뢰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0/01/31 [17:31]

화성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가짜뉴스 색출.. 수사의뢰

이귀선기자 | 입력 : 2020/01/31 [17:3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해 가짜 뉴스까지 돌고 있다.

 

화성시에 거주하는 시민 2명이 바이러스에 확진됐다는 문서가 올라오면서다.

 

31일 오후 일부 온라인 카페에 ‘관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 발생 보고’의 제목으로 화성시에 거주하는 시민 2명이 바이러스에 확진됐다는 내용이다.

 

화성시에 따르면, 31일 온라인 커뮤니티, SNS에 게시된 ‘신종 코로나 확진자’  문서는 모두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하며, 작성자를 수사의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문서는 공공기관의 보고서의 형태로 감염증 환자의 주거지와 이름 일부 등 개인정보를 상세하게 담고 있어 시민들의 불안을 증폭시키며 인터넷을 통해 급속도로 확산됐다.

 

하지만, 화성시는 해당문서를 작성한 적이 없으며, 근거없이 작성된 가짜 문서라며 일축했다. 현재 화성시에는 확진자가 없으며 능동감시자 8명에 대해서는 전담공무원을 지정해 모니터링을 진행하고 있다.

 

화성시 관계자는 “가짜뉴스 때문에 필요 이상으로 시민들이 불안해하고 있다”며, “이런 가짜 뉴스가 재발하지 않도록 경찰 수사의뢰를 비롯한 법적조치를 통해 강력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화성시#신종코로나바이러스#가짜뉴스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