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이천 출신 세계적인 드럼 연주자‘리노’ 문화예술 홍보대사로 위촉

이귀선기자 | 입력 : 2019/11/12 [16:51]

▲ 이천시 출신 세계적인 드럼 연주자‘리노’ 문화예술 홍보대사로 위촉 (자료=이천시)     © 이귀선기자



이천시는 지난, 8일(금) 세계적인 드럼 연주자인 리노(본명 박병기)를 이천 문화예술 홍보대사로 위촉하였다고 밝혔다.

 

드러머 리노 는 이천시 증포동 출신으로 9살 때 드럼을 접하면서 재능을 인정받기 시작하여 끊임없는 연습과 노력의 결과로 현재 국내뿐 아니라 세계적으로 놀라운 드럼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음악가이다.

 

또한, 2018년 세계 톱 드러머 50’에 아시아인 최초로 선정되었고, 2017년 세계적인 악기브랜드인 사운드 브레너가 선정한 ‘가장 영향력 있는 월드 아티스트 톱 5’에 이름을 올렸으며,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라이브사이트 무대의 파이널 공연을 펼친바 있다.

 

홍보대사로 위촉된 리노는 “아름다운 고향 이천의 홍보대사로 위촉해 주신 것에 깊이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 맡은 소임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이천 출신의 자랑스러운 한국뮤지션 리노를 문화예술 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돼 기쁘다”며 “타고난 재능과 열정을 바탕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홍보대사로서 큰 활약을 당부한다.”라고 말했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