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풍수해보험 가입 홍보 나서

임은순기자 | 입력 : 2019/11/04 [12:15]

광주시가 기상이변에 따른 집중호우가 빈번함에 따라 호우·태풍, 지진 등 풍수해로부터 시민의 소중한 재산보호를 위한 풍수해보험 가입 홍보에 적극 나서고 있다.

 

4일 시에 따르면 풍수해보험은 국가와 지자체에서 일반가입자·수급자·차상위 계층에 따라 보험료를 53∼92%까지 차등 지원하는 정책보험으로 시민들이 예기치 못한 자연재해로 인한 손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하는 선진국형 재난관리제도다.

 

보험가입은 연중 수시로 가능하고 가입 대상은 주택과 온실, 상가, 공장 등이며 보험 가입은 DB손해보험, KB손해보험, 삼성화재보험 현대해상화재보험, NH농협손해보험 등 5개 민영보험사를 통해 직접 가입하거나 시청 안전총괄과 또는 읍·면·동 주민센터 등을 통해 가입할 수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소상공인도 풍수해 위험해 대비할 수 있도록 풍수해 보험에 가입할 수 있으며 보상하는 자연재해는 태풍, 홍수, 호우, 강풍, 풍랑, 해일, 대설, 지진 등이다.

 

시 관계자는 “풍수해보험의 장점과 혜택을 적극 홍보해 주민들이 재해 발생 시 충분한 보상과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가입을 적극 유도해 나갈 계획”이라며 “특히,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 계층과 같은 재해 발생 시 상대적으로 대응력이 약한 저소득층은 풍수해 보험에 반드시 가입하는 지혜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