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남부권 지자체 미세먼지 공동대응,, 맞손

이귀선기자 | 입력 : 2019/09/05 [18:17]

▲ 경기도청 신관2층 상황실에서 5일 오전 경기도, 평택시, 오산시, 이천시, 안성시, 여주시와 경기남부권 미세먼지 공동대응을 위한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이날 협약식에는 서철모 화성시장과 이재명 경기도지사, 정장선 평택시장, 곽상욱 오산시장, 엄태준 이천시장, 우석제 안성시장, 이항진 여주시장 등 7개 지자체장이 참석했다.     © 이귀선기자



화성시가 경기도, 경기 남부권 지자체 5곳과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화성시는 5일 오전 경기도청 신관2층 상황실에서 경기도, 평택시, 오산시, 이천시, 안성시, 여주시와 경기남부권 미세먼지 공동대응을 위한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서철모 화성시장과 이재명 경기도지사, 정장선 평택시장, 곽상욱 오산시장, 엄태준 이천시장, 우석제 안성시장, 이항진 여주시장 등 7개 지자체장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으로 경기도와 경기 남부권역 6개 시는 중앙정부에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현안 해결 건의 및 예산 지원 등 대책 수립을 공동으로 요청할 계획이다.

 

또 미세먼지 해결과 공기질 개선을 시정 최우선 과제로 삼고 이를 위한 대책 수립과 추진에 적극 협력하도록 했다.

 

특히, 발생 원인이 복잡하고 분포 범위가 광범위한 만큼 광역․기초단체가 협약을 맺고 미세먼지 감소를 위해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더 크다고 할 수 있다.

 

세부 협약내용으로는 △미세먼지 오염원 파악 및 기여도 조사연구 공동추진 △전기차 및 수소전지차 보급 적극 추진 △미세먼지 저감 사업 관련 논의 및 우수사례 상호 공유 △미세먼지 공동 협의체 구성 및 정기회의 개최 등이 포함되어 있다.

 

이날 협약식에 참가한 서철모 화성시장은 “협약 체결에 따른 효과가 단시일 내에 나타나기는 어렵겠지만 공동대응을 통해 문제가 해결되는 과정 속에서 느끼는 성취감과 가시적 성과는 협력의 굳건한 버팀목이 될 것”이라며, “화성시는 협약 내용을 시정에 적극 반영하고 협력하며 미세먼지 문제 해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달 26일 관내 41개 사업장과 미세먼지 저감 업무협약을 맺는 등 미세먼지 저감 및 피해 최소화를 위해 다각도로 노력하고 있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도#화성시#오산시#평택시#안성시#여주시#이천시#경기광주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