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군기 용인시장, 현충일 추념식서 어린이 손잡고 헌화

이귀선기자 | 입력 : 2019/06/06 [12:16]

▲ 배군기용인시장은 6일 오전 용인중앙공원 내 현충탑에서 열린 제64회 현충일 추념식서 어린이와 함께 헌화하고 순국선열의 뜻을 기렸다.(사진=용인시)     © 이귀선기자



백군기 용인시장은 6일 처인구 김량장동 용인중앙공원 내 현충탑에서 열린 제64회 현충일 추념식서 어린이와 함께 헌화하고 순국선열의 뜻을 기렸다.

 

이날 추념식엔 백 시장을 비롯해 이건한 용인시의회 의장과 시 ‧ 도의원, 유족, 시민 등 1천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백시장의 추념사에 이어 지역에 거주하는 정연희 시인이 ‘대낮에도 빛나는 별이 되어’라는 자작시를 바쳤다.

 

특히 이날 시립처인어린이집 어린이 17명이 시장 ‧ 단체장과 함께 헌화 ‧ 분향해 순국선열을 예우하는 마음가짐을 배울 수 있도록 했다.

 

백 시장은 “나라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바친 선조들이 있었기에 오늘의 우리가 존재하는 것”이라며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이 명예와 긍지를 가질 수 있도록 존경과 감사의 마음으로 희생정신을 기리겠다”고 말했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