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구갈동, 신세계교회와 무연고자 위한 작은 장례식 협약

이귀선기자 | 입력 : 2019/05/15 [15:31]

▲ 무연고자 위한 작은 장례식 협약(사진=용인시)     © 이귀선기자



용인시 기흥구 구갈동은 15일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신세계교회․구현선원과 지역의 저소득 무연고자를 위한 작은장례식을 지원키로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보통 저소득 무연고자가 사망하면 장례를 치러줄 가족이 없어 관할 구에서 장례식은 생략하고 화장․봉안을 맡아 진행한다.

 

이를 안타깝게 여긴 동 공무원들과 협의체 위원들이 망자에 대한 최소한의 예우를 하고자 이번 협약을 맺은 것이다.

 

협약에 따라 신세계교회와 구현선원은 고인의 생전 종교를 반영한 제례실을 마련하고 장례식을 주관한다. 협의체 위원들은 장례식에 참여해 고인의 마지막을 함께 한다.

 

협의체 위원장은 “외로이 죽음을 맞는 지역주민에 대한 최소한의 예우”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고인의 명복을 빌고 사후까지 돌보는 지역복지공동체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