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5G 전용 가족 결합 상품 한시적 선봬..업계 최대 혜택

정민우 기자 | 입력 : 2019/05/02 [10:37]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LG유플러스는 가족 3명이 결합하면 ‘5G 프리미엄’ 요금제를 반값에 쓸 수 있는 ‘U+ 5G 프리미엄 가족 할인’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오는 6월말까지 한시적으로 운영되며, 해당 기간 서비스에 가입하는 고객들은 2021년 6월말까지 할인을 받을 수 있다.

 

U+ 5G 프리미엄 가족 할인은 가정의 달을 맞이해 새롭게 선보이는 가계통신비 절감 프로모션이다. 5G 프리미엄 요금제에 가입하는 가족 단위 고객들에게 기존 할인 프로그램에 외에 추가적인 혜택을 제공하는 것이 골자다.

 

선택약정할인(25%), ‘LTE 요금 그대로’ 프로모션(월 5250원)에 기존 결합할인까지 중복이 가능해 업계 최대 14만2500원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가장 큰 폭의 할인은 가족 3명이 5G 프리미엄 요금제를 사용할 때 적용된다. 월 9만5000원(VAT 포함)의 요금제를 3명 모두 반값인 4만7500원(VAT 포함)으로 이용할 수 있다. 이 경우 가족 전체 할인 총액은 월 14만2500원이다.

 

5G 프리미엄 요금제(월 9만5000원, VAT포함)를 5만원대로 이용할 수 있는 2인 가족 결합도 주목할 만하다. 가족 2명이 모든 할인을 적용 받으면 각각 5만9375원으로 이용할 수 있다. 할인 총액은 월 7만1250원이 된다.

 

이번 프로모션은 5G 모바일뿐만 아니라 인터넷 결합도 자유롭게 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인터넷 서비스(3년 약정 기준) 광랜(월 2만2000원)·기가슬림(월 3만3000원)·기가(월 3만8500원)를 ‘U+ 5G 프리미엄 가족 할인’으로 결합할 경우 각각 월 5500원·9900원·1만3200원씩 할인해준다.

 

이상헌 LG유플러스 상품기획/전략담당 상무는 “결합 고객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2~3인 단위 가족에게 더 큰 혜택을 드릴 수 있도록 가정의 달 프로모션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LG유플러스만의 차별적인 결합 혜택을 마련해 가계통신비 인하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지난 3월 29일 5G 요금제와 신규 프로모션 9종을 가장 먼저 선보이며 시장 경쟁의 포문을 열었다. 특히, 5G 프리미엄 요금제의 경우 다채로운 혜택을 제공해 가입 고객의 절반 이상이 선택할 정도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break9874@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