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유치원 61곳과 유아숲체험원 정기 이용 협약

임은순기자 | 입력 : 2019/03/13 [17:28]

▲ 유아숲체험 참여기관 운영 업무협약식(사진=용인시)     © 임은순기자



용인시는 13일 시청 컨벤셜홀에서 어린이집․유치원 61곳과 유아숲체험원 정기 이용 협약을 맺었다.

 

이들 기관은 이달 18일부터 7월13일까지 매달 2회 정기적으로 용인아이숲․한숲․보라․소실봉․정암․번암․농서․죽전․흥덕 등 9개 유아숲체험원 중 1곳을 지정받아 이용하게 된다.

 

어린이들은 유아숲지도사와 함께 다양한 놀이를 통해 산림의 생태와 기능을 배우게 된다.

 

시는 이들을 위한 프로그램 외에 병설유치원과 직장어린이집 대상 ‘찾아가는 유아숲 체험’, 지역아동센터 등 취약계층 어린이 대상 ‘행복나눔 숲’, 어린이․가족이 자유롭게 참여하는 ‘또래 숲’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많은 어린이들이 자연과 교감하며 배려와 존중의 건강한 인성을 가진 사람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숲 체험 교육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