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친환경인증농가 재배장려금 25억 지원

4월 30일까지 농지 소재지 시·군(읍·면·동)에 신청해야

민경호기자 | 입력 : 2019/03/04 [09:38]

 

▲ 경기도청 전경.     ©경기도

 

경기도는 4일 친환경농업 육성을 위해 도내 친환경인증농가에 '친환경 농산물 재배장려금' 25억 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신청자격은 경기도에 주소지를 두고 도내 소재 필지에서 친환경인증을 받은 농업으로 오는 4월 30일까지 신청인의 농지소재지 시·군(읍·면·동)에 신청하면 이행점검 등을 거쳐 12월초 재배장려금이 지급된다.

 
재배장려금은 인증품목별 차등 지급되며 곡류·채소·기타 품목은 1ha당 유기농 70만 원, 무농약 50만 원으로 전년보다 단가를 인상해 지원한다.


또 올해부터 지원대상 확대를 통해 수경·약액 재배, 버섯재배 농가 및 0.1ha 미만의 소규모 친환경농업인도 장려금 신청이 가능해졌다.


자세한 사항은 해당 시·군 농정부서 친환경농업 담당자에게 문의하면 된다.


한편 도는 2015년도 친환경 과수 농가를 대상으로 재배장려금 지급을 시작해 2017년도부터 친환경인증 전 품목으로 사업대상을 대폭 확대했다.


지난해에는 29개 시·군, 4111농가, 3703ha에 20억 원을 지원해 친환경농업 실천농가의 소득보전에 기여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도 #친환경인증농가 #재배장려금 #농지 #소재지 #친환경농업 #친환경인증 #재배장려금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콘셉트 요정’ 걸그룹 오마이걸, 소녀들의 사랑스러운 분위기
1/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