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전통민속놀이 체험장으로 연휴 시민들 즐거움 도와

김단영기자 | 입력 : 2019/01/31 [16:12]

 

▲ 광주시는 민속전통놀이를 시민들이 이용할 수 있게 제공하고 있다     © 김단영기자

 

광주시는 민선7기에 처음 맞는 설날, 정월대보름을 맞아 민속놀이 체험장을 설치·운영한다고 31일 밝혔다.

 

시는 관내 시민들이 가장 많이 찾는 청석공원 내 시민광장 일원에 널뛰기, 윷놀이, 투호, 팽이, 제기 등 민속놀이 등을 설치해 다양하고 신명나는 전통 체험거리를 제공한다.

 

운영 기간은 설날과 정월대보름이 속해 있는 1월 31일부터 2월 24일까지(25일간) 운영할 계획이며 민속놀이 체험장 운영으로 우리민족의 전통 명절인 설날과 정원대보름의 의미를 다시 한 번 되새기고 가족과 이웃 간의 정을 나누는 계기가 될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민속놀이 체험장 운영을 통해 우리민족 전통 민속놀이의 우수성을 알리고 다양한 전통 체험거리 제공으로 여가 생활 선택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시민의 건강과 가족, 이웃, 지역공동체의 화합을 도모할 수 있는 다양한 전통 체험거리를 발굴해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주시전통민속체험놀이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포토]방탄소년단 정국, 아미 마음 훔쳐가는 바로 그 눈빛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