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고

용인특례시, 23일부터 조기폐차 보조금 지원 접수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4/02/16 [06:40]

용인특례시, 23일부터 조기폐차 보조금 지원 접수

이귀선기자 | 입력 : 2024/02/16 [06:40]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용인 이귀선기자] 용인특례시는 올해 조기폐차 보조금 지원 신청을 23일부터 받는다고 16일 밝혔다.

 

조기폐차 보조금은 미세먼지 발생 원인인 자동차의 배출가스를 줄이기 위해 차량이나 건설기계를 조기에 폐차하는 경우 지원한다. 올해부터는 출고 당시 DPF(배출가스저감장치)를 부착한 배출가스 4등급 경유 차량도 신청할 수 있다.

 

총중량 3.5톤 미만 차량은 ▲신청일 기준 대기관리권역 또는 용인특례시에 6개월 이상 연속 등록한 차량과 건설기계 ▲정부·지자체 지원으로 배출가스저감장치를 부착하거나 저공해엔진으로 개조한 사실이 없는 경유 차량과 건설기계 ▲등록원부상 정기검사 기간이 유효한 차량과 건설기계 등의 조건을 모두 충족해야 신청할 수 있다.

 

총중량 3.5톤 이상 차량·건설기계는 6개월 이상 소유한 경우 가능하다.

 

보조금 상한액은 총중량 3.5톤 미만 차량을 기준으로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은 300만원, 배출가스 4등급 차량은 800만원이다. 지급액은 상한액을 넘지 않는 범위에서 보험개발원 차량 기준가액을 기준으로 총중량 3.5톤 미만 승용차는 50%, 그 외 자동차는 70%이고, 총중량 3.5톤 이상 차량은 100% 전액을 지원한다.

 

폐차 후 신차를 구매하면 상한액 내에서 추가 보조금을 지원하는데 구매 차량의 조건에 따라 지급 대상이 상이하다. 자세한 내용은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신청은 자동차 배출가스 종합전산시스템에서 온라인으로 할 수 있고 예산 소진 시까지 선착순으로 지원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올해부터 노후 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대상을 확대했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Southern Gyeonggi = Yongin Reporter Lee Gwi-seon] Yongin Special City announced on the 16th that it will accept applications for subsidies for early scrapping of vehicles this year starting from the 23rd.

 

The early scrapping subsidy provides support for early scrapping of vehicles or construction machinery to reduce vehicle emissions, which are the cause of fine dust. Starting this year, diesel vehicles with Class 4 emissions that are equipped with a DPF (emissions reduction device) at the time of shipment can also apply.

 

Vehicles with a gross weight of less than 3.5 tons include ▲vehicles and construction machinery that have been registered in the air management area or Yongin Special City for more than 6 consecutive months as of the application date ▲diesel vehicles that have not been fitted with an emission reduction device or converted to a low-emission engine with support from the government or local government. Construction Machinery ▲You can apply only if you meet all the conditions such as vehicles and construction machinery that have a valid regular inspection period on the register.

 

Vehicles and construction machinery with a gross weight of 3.5 tons or more can be owned if owned for more than 6 months.

 

Based on vehicles with a gross weight of less than 3.5 tons, the upper subsidy amount is 3 million won for vehicles with grade 5 emissions and 8 million won for vehicles with grade 4 emissions. The payment amount is 50% for passenger cars with a gross weight of less than 3.5 tons, 70% for other cars, and 100% for vehicles with a gross weight of 3.5 tons or more, based on the Korea Insurance Development Institute's vehicle standard value, within the range of not exceeding the upper limit.

 

If you purchase a new car after scrapping it, additional subsidies are provided within the upper limit, but the recipients of the payment vary depending on the conditions of the purchased vehicle. For further details, please refer to the notice.

 

Applications can be made online through the automobile emissions comprehensive computer system, and support is available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until the budget is exhausted.

 

A city official said, “To reduce fine dust, we have expanded the scope of support for early scrapping of old diesel vehicles starting this year.”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용인특례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