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고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풍덕천동 ‘생활안전 디자인’ 적용 시설물 현장 점검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3/12/01 [12:06]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풍덕천동 ‘생활안전 디자인’ 적용 시설물 현장 점검

이귀선기자 | 입력 : 2023/12/01 [12:06]

 

▲ 자료=용인특례시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용인 이귀선기자]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은 30일 오후 ‘범죄예방·생활안전시설물 표준디자인(생활안전디자인)’이 적용된 시설물을 시범 설치한 수지구 풍덕천동을 찾아 설치 현황을 살펴보는 등 현장 점검을 했다.

 

이날 점검에는 안기승 용인소방서장, 이종길 용인서부경찰서장, 이형범 수지구청장, 장정순 시의원, 풍덕천1동 주민, 시 관계자 등 30여 명이 참여했다.

 

이 시장은 주민들과 함께 풍덕천소공원, 문정어린이공원, 문정중학교를 차례로 돌며 비상벨과 비상소화장치함, 안심귀갓길 표지판 등이 잘 설치됐는지 확인하고 이용에 불편함이나 어려움은 없는지 세심히 살폈다.

 

이 시장은 풍덕천소공원에 설치된 비상벨을 눌러 작동에 문제가 없는지 확인하고 관제센터와 연락해서 앞으로 잘 운영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 시장은 또 비상소화장치도 살펴보면서 주변에 화재가 발생했을 때 주민이 쉽게 사용할 수 있는지 사용법을 직접 확인했다.

 

이 시장은 학생들이 등하굣길로 이용하는 골목길에 조성한 안심 귀갓길 광고물 부착방지시트와 안내 사인은 어린이들이 더 잘 볼 수 있도록 눈높이에 맞게 높이를 조정하는 것이 좋겠다는 제안도 했다.

 

시는 올해 6억9500만원의 예산을 들여 범죄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2023 생활안전을 더하는 공공디자인’ 사업을 시범 추진했다.

 

범죄예방 환경디자인(Crime Prevention Through Environmental Design, CPTED)을 바탕으로 지역 특성에 맞는 생활안전 디자인을 개발해 도시환경 개선에 적용하려는 취지다.

 

수지구 풍덕천동 727번지 일원, 처인구 유림동 481-8번지 일원, 신갈동 33-4번지 일원 등 3곳을 대상지로 선정했다.

 

이 세 곳은 상업지역과 주거지역이 섞여 있어 상습 불법 주·정차로 인한 문제가 빈번히 발생하는 데다 좁은 도로로 인한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있고, 화재가 발생할 경우 소방차 진입이 어렵다는 지적이 나왔기 때문이다.

 

시는 이런 환경을 개선하고 시민들이 위급한 상황에서 쉽게 도움을 청하고, 비상시 대처할 수단을 마련할 수 있도록 범죄예방·생활안전시설물 표준디자인을 개발했다.

 

표준디자인은 소방, 경찰, 범죄 예방 전문가의 기초조사와 시 공공디자인위원회 자문 등을 거쳐 확정했다. 제작·설치·교체·관리가 쉽도록 표준디자인 가이드라인을 마련해 일관되고 통일성 있는 디자인을 구현했고, 단순하면서도 눈에 잘 띈다는 것이 특징이다.

 

개발된 표준디자인은 비상벨 5종(폴형, 지주형, 벽면형, 화장실형, 안심존), 안심 귀갓길 영역 알림 정보 매채 3종(LED 안내사인, 노면 표기, 불법 광고물 부착 방지 시트, 스마트 젝터), 비상소화장치함, 쓰레기 분리수거함 등이다.

 

시는 지난달 17일 대상지 3곳에 총 비상벨 64개, 안심귀갓길 알림 정보매체 23개, 비상소화장치함 5개, 쓰레기분리수거함 4개, 건널목·산책로 도로 표지병 125개, 어린이 보호 펜스사인 115개 등의 시설물 설치를 완료했다.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은 “깨진 유리창을 방치하면 범죄도 늘어난다는 ‘깨진 유리창 이론’이 있는데, 환경을 디자인 등을 통해 개선하면 범죄 발생 가능성을 크게 줄일 수 있다는 판단에서 이 같은 사업을 추진했다”며 “시민들이 보다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범죄나 재난에 취약한 지역을 더 많이 찾아내서 생활안전 디자인과 관련된 시설물을 설치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Southern Gyeonggi = Yongin Reporter Lee Gwi-seon] On the afternoon of the 30th, Yongin Special Mayor Lee Sang-il visited Pungdeokcheon-dong, Suji-gu, where facilities applying the 'Crime Prevention and Living Safety Facility Standard Design (Life Safety Design)' were installed on a pilot basis and inspected the installation status. An on-site inspection was conducted.

 

About 30 people participated in the inspection on this day, including Yongin Fire Station Chief Ahn Ki-seung, Yongin West Police Station Chief Lee Jong-gil, Suji-gu District Office Chief Lee Hyeong-beom, City Councilor Jang Jeong-soon, Pungdeokcheon 1-dong residents, and city officials.

 

Mayor Lee toured Pungdeokcheon Small Park, Munjeong Children's Park, and Munjeong Middle School with residents in order to check whether emergency bells, emergency fire extinguisher boxes, and signs for a safe way home were properly installed, and carefully looked into whether there were any inconveniences or difficulties in using them.

 

Mayor Lee pressed the emergency bell installed at Pungdeokcheon Small Park to check if there were any problems and contacted the control center to ask them to operate it well in the future.

 

Mayor Lee also looked at emergency fire extinguishing devices and personally checked how to use them to see if residents could easily use them in case a fire breaks out nearby.

 

Mayor Lee also suggested that it would be a good idea to adjust the height of the anti-stick advertising sheets and information signs created in the alleys that students use on their way to and from school to match eye level so that children can see them better.

 

This year, the city spent a budget of 695 million won to pilot the ‘2023 Public Design that Adds Life Safety’ project to prevent crime and safety accidents.

 

Based on Crime Prevention Through Environmental Design (CPTED), the purpose is to develop a living safety design suited to regional characteristics and apply it to improve the urban environment.

 

Three locations were selected as target sites, including 727 Pungdeokcheon-dong, Suji-gu, 481-8 Yurim-dong, Cheoin-gu, and 33-4 Singal-dong.

 

This is because these three areas are a mixture of commercial and residential areas, so problems due to habitual illegal parking and stopping frequently occur, there is a risk of safety accidents due to narrow roads, and it has been pointed out that it is difficult for fire trucks to enter in the event of a fire.

 

The city developed a standard design for crime prevention and living safety facilities to improve this environment and allow citizens to easily ask for help in emergency situations and provide means to respond to emergencies.

 

The standard design was finalized after basic research by fire, police, and crime prevention experts and consultation with the city's public design committee. Standard design guidelines have been established to make manufacturing, installation, replacement, and management easy, and a consistent and unified design has been implemented, and it is characterized by being simple and highly visible.

 

The developed standard design includes 5 types of emergency bells (pole type, support type, wall type, toilet type, safety zone), and 3 types of safe return area notification information media (LED information sign, road marking, illegal advertising attachment prevention sheet, and smart projector). ), emergency fire extinguisher boxes, waste separation bins, etc.

 

On the 17th of last month, the city installed a total of 64 emergency bells, 23 information media notifying a safe way home, 5 emergency fire extinguisher boxes, 4 garbage recycling bins, 125 road crossing and trail signs, and 115 child protection fence signs in three target locations on the 17th of last month. Facility installation has been completed.

 

Yongin Special Mayor Lee Sang-il said, “There is a ‘broken window theory’ that says that if broken windows are left unattended, crimes will increase, and we promoted this project based on the belief that improving the environment through design, etc. could greatly reduce the possibility of crime occurring.” “We will identify more areas vulnerable to crime and disasters and install facilities related to life safety design so that citizens can live with greater peace of mind,” he said.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 용인특례시, 지방자치 종합경쟁력 우수기관 선정
  • 용인특례시, 뒤영벌 생산 농가 1곳에 디지털 제어시스템 지원
  •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용인고등학교 교사·학부모와 약속한 ‘통학차량 승하차구역’ 현장 방문
  • 용인특례시, 이천시와 반도체 산업 육성·지원 위해 '맞손’
  • 용인특례시, 올해 지역경제 이끈 중기 10사 우수기업 인증
  • 용인특례시, 처인구 이동읍 공공주택지구 투기 방지 합동 점검반 구성
  • 용인특례시, 올 한해 를 빛낸 주요 뉴스를 뽑아주세요”
  • 이상일 용인특례시장,“국토교통부 반도체 고속도로 민자사업 적격성 조사 신청 환영”
  • 용인특례시, 지역 건설산업 발전 유공자 4명 표창
  • 용인특례시‘지하수이용부담금’원격검침으로 더 스마트하고 편리하게
  • 용인특례시, 공원 안내사인 표준디자인 개발해 시범 설치
  • 용인 반도체클러스터 진입로 등 처인지역 5개 도로 착공
  • 용인시장학재단, 창립 22주년 기념식 개최
  • “사랑은 추울 때 움직이는 것” 오늘도 36.5도 용인
  •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학교밖 청소년 꿈드림 졸업식’ 참석…청소년의 새로운 시작 응원
  •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어려운 이웃을 돕는 마음 위대하다”
  • 용인특례시, ‘걷고 싶은 숲길’ 체계적 관리 나선다
  • 용인특례시 신봉동, 전세사기 예방 교육 열어
  • 용인특례시, 지방공공기관 구조개혁 우수 지자체 평가서‘장려’
  • 용인특례시, ‘안전문화살롱’열어 시민안전보험 활성화 논의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