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국민해결 2018. 알바스쿨’ 학교밖 청소년 진로설계추진

임은순기자 | 입력 : 2018/12/05 [09:48]

  성남시와 시민사회단체, 사회적기업이 손잡고 12월 5일 오후 3시 시청 9층 상황실에서 ‘국민해결 2018. 알바스쿨’ 공동 추진에 관한 업무협약을 했다.

 

이 협약은 유스바람개비의 ‘10대 밑바닥 노동을 대체하는 지역사회 일자리 만들기’ 프로젝트에 성남시가 뜻을 함께해 이뤄지게 됐다.

 

앞서 유스바람개비는 행안부가 주최하고 희망제작소가 수행한 ‘국민참여 사회문제해결’ 공모 사업에 선정됐다.

 

이날 협약에 따라 성남시는 대상 청소년 발굴, 학교밖 청소년의 지역사회 일자리 매칭과 시 산하 공공기관의 공공일자리 연계, 인터넷 매체 알바스쿨 운영, 프로젝트 취지에 공감하는 아르바이트 업체 발굴, 자립교육 콘텐츠 개발에 나선다. 참여 사업장의 홍보를 지원한다.   

 

희망제작소는 학교밖 청소년들이 야간편의점, 서빙, 배달 등 생계형 아르바이트를 전전하는 현실을 개선할 방법을 찾아 지역사회 안에서 청소년 일자리의 혁신 모델을 만드는 것이 목표다.

 

경기도교육청의 학교기본 통계자료를 보면 2016년도 성남시 학교밖 청소년은 1682명이다.

 

전체 10만6210명 초·중·고등학생의 1.58%이며, 학교 부적응, 취업, 검정고시, 해외 유학 등을 이유로 학교를 떠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성남시학교밖청소년프로젝트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포토]김동영, 믿음직스러운 눈빛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