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보건소, 경증 치매어르신 낮시간 돌봄보호

이덕진기자 | 입력 : 2018/11/20 [17:45]

 
안성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치매어르신을 대상으로, 오는 12월 10일부터 주5일(일 3시간), 4개소 쉼터에서 무료로 인지재활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쉼터는 치매환자 중 장기요양서비스 미이용자 및 판정 대기중인 자를 대상으로 안성시보건소, 공도건강생활지원센터, 양성보건지소, 죽산보건지소에 설치․운영되며 치매환자 보호로 가족들의 부양부담 경감을 기대하고 있다.

 

 쉼터에서는 작업치료, 운동치료, 현실인식훈련, 회상치료, 미술치료 등 뇌 기능에 자극을 줄 수 있는 체계적인 인지재활 프로그램을 제공해 치매진행을 지연시키고 사회적 상호작용을 증진시켜 삶의 질 향상을 돕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박창양 보건소장은 “쉼터를 통해 치매환자의 사회적 고립 및 외로움을 예방하고 낮시간 동안 치매환자 보호로 가족들의 부양부담 스트레스가 경감되어 삶의 질 개선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안성시치매안심센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포토]김동영, 믿음직스러운 눈빛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