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1종 대형면허 선착순모집 양성과정통해 취업

임은순기자 | 입력 : 2018/11/08 [09:55]

 

▲ (사진=성남시)     © 임은순기자


성남시는 버스 운전기사로 일하고자 하는 1종 대형면허 소지자에게 실무 연수를 지원해 100% 취업을 연계하는 사업을 편다.

 

지난 7월 1일 개정·시행된 근로기준법에 따라 근로자 근무시간이 주 52시간으로 단축돼 관내 버스운수업체의 운전기사 충원이 필요해지면서 추진하는 시책이다.


사업 추진을 위해 오는 12월 말일까지 ‘버스 운전자 양성과정’ 참여 희망자 남녀 상관없이 1종 대형면허가 있는 만 20세 이상, 만 60세 이하의 성남시민이 신청할수 있고 28명을 선착순 모집한다.

 

선발되면 한국교통안전공단 화성교통안전체험교육센터에서 2주간(80시간) 버스 운전자 양성 교육 과정을 밟은 뒤 관내 운수업체에서 버스 노선 주행 실습 등의 연수를 받게 된다.

성남시내에는 16곳 운수 업체의 시내버스 855대, 마을버스 216대 등 모두 1071대의 버스가 운행 중이다. 이들 버스의 운전기사는 현재 1649명이다.

 

1명당 연수에 드는 비용은 145만원이며, 성남시가 전액 지원한다.

단, 운전 정밀적합 적성검사와 버스 운전 자격증 취득 수수료는 교육 참여자 부담이다.

대상자는 기한 내 신청서와 주민등록등본, 면허증 사본 등 증빙서류를 갖춰 성남시청 4층 대중교통과를 방문해 접수하면 된다.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성남시버스운전양성과정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포토]방탄소년단 정국, 아미 마음 훔쳐가는 바로 그 눈빛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