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 시내버스 9번+760번 통합 후...9번 버스로 노선연장 운행

한은경 기자 | 기사입력 2022/08/07 [14:48]

오산 시내버스 9번+760번 통합 후...9번 버스로 노선연장 운행

한은경 기자 | 입력 : 2022/08/07 [14:48]

  

▲ 오산시의 대중교통 9번 시내버스(760번 시내버스와 통합 전 9번 시내버스사진 22.8.7현재)

오산시의 대중교통 시내버스 9번과 760번이 통합되면서, 변경된 시내버스 번호 9번 버스로 9월 13일부터 운행 된다. [사진=오산교통 제공]  © 한은경 기자

▲ 오산시의 대중교통 760번 시내버스(9번 시내버스와 통합 전 760번 시내버스사진 22.8.7.현재)   © 한은경 기자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오산 한은경 기자]  오산시의 대중교통 9번 시내버스와 760번 시내버스 노선이 시내버스 번호 9번(기존 9번과 760번 시내버스 통합번호)으로 통합연장노선으로 확대되면서 9번과 760번 이용자들에게 기존보다 더나은 대중교통 이용 편의를 제공하게 된다. 

 

그동안 9번 노선은 지곶동 대림아파트를 출발도착지로 독산성, 세마동행정복지센터, 세마역, 세교, 오산대역, 드라마세트장, 동탄역 등을 오고가는 노선이었고, 760번 노선은 오산역환승센터, 시청앞, 오산시티자이, 다온초, 동탄SRT역 등을 운행했었다.   

 

760번 시내버스는 지난 2020년 5월5일부터 노선변경연장 운행으로 오산역환승센터에서 부산동 오산시티자이, 동탄역(서측/SRT역) 등으로 이용자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으며 최적의 버스노선으로 손꼽힌 바 있다.   

 

오산교통관계자는 본지 와 통화에서 이번 9번 통합버스 운영결정까지는 약 1년 반이라는 시간이 걸렸다고 말했다. 화성시와 오산시 오산교통과의 노선 연장 협상은 760번 시내버스 노선SRT역까지 노선변경연장 운행시점 직후부터 9번노선과 760번 노선 연장과 증편 등 협상과 조정 시간을 거쳤다고 말했다. 또 최종적으로 통합연장노선을 통해 통합버스증편 효과를 볼 수 있게 되어 노선통합에 대해 최종적으로 1년 반 만에 결실을 맺은 셈이라고 밝혔다.    

 

오는 추석명절 직후인 9월13일부터 통합 노선으로 9번 시내버스가 운행되며 기존 9번 또는 760번 버스 이용자들은 9번 통합 버스 번호로 노선을 이용하면 된다.       

 

▲ 오는 9월 13일부터 오산 대중교통 9번 시내버스와 760번 시내버스가 9번 버스번호로 통합,연장노선으로 확대운영된다. [사진=오산교통 안내 캡쳐본 제공]  © 한은경 기자

 

기존 노선에서 연장노선으로 변경되어 실제 각 각 5대 버스 운행 노선이 10대 버스로 연장 운행되는 셈이다. 

 

760번 버스가 오산환승센터에서 부산동 오산시티자이, 다온초를 거쳐 동탄 SRT역까지 신노선을 투입하여 오산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던 바, 기존 9번 버스노선과 760번 버스 노선 통합 연장 확대 운영은 오산시민들에게 대중교통이용의 편의성을 더욱 입증하게 될 전망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Gyeonggi Nambu = Osan Reporter Eun-kyung Han] As the city of Osan City’s public transportation bus No. 9 and No. 760 route has been expanded into an integrated extension route with City Bus No. 9 (existing number 9 and 760 city bus combined number) It will provide better convenience of using public transportation to users of No. and 760 than before.

 

In the meantime, Route 9 was a route from Daelim Apartment in Jigot-dong to Sema Station Sema Station, Sema-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in Doksanseong, Osan University Station, and Dongtan Station, a drama set, etc. I used to go to and from Cho and Dongtan SRT stations.

 

The 760 city bus has been well-received by users from the Osan Station Transfer Center to Busan-dong Osan City Xi and Dongtan Station (West/SRT Station) as the route change and extension service from May 5, 2020, and is the best bus route. has been cited  

 

An official from Osan Transportation said in a phone call with this reporter that it took about a year and a half to decide on the operation of the 9 integrated bus. Negotiations for route extension between Hwaseong-si and Osan-si Osan Transportation went through negotiation and adjustment time, such as extension and increase of routes 9 and 760, immediately after the route change extension operation to SRT station of the 760 city bus line. Finally, through the integrated extension route, the effect of increasing the number of integrated buses can be seen.

 

From September 13, right after the Chuseok holiday, the city bus number 9 will be operated as an integrated route, and existing bus number 9 or 760 users can use the route with the integrated bus number 9 as it is.  

 

In fact, each of the five bus routes is extended with 10 buses running from the existing routes to and from each other. 

 

Bus No. 760 received a great response from Osan citizens by introducing a new line from Osan Transit Center to Dongtan SRT Station through Osan City Zai and Daoncho in Busan-dong. It is expected to further prove the convenience of using public transportation to Osan citizen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산시 #9번시내버스 #760번시내버스 #9번버스통합운행 #오산역 #동탄SRT역 #부산동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