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화재발생 대비 '옥상 출입문 자동개폐장치' 홍보 강화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2/06/16 [07:57]

성남시, 화재발생 대비 '옥상 출입문 자동개폐장치' 홍보 강화

이귀선기자 | 입력 : 2022/06/16 [07:57]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성남 이귀선기자] 성남시는 화재 발생 때 대피로 확보를 위해 옥상 출입문 자동개폐장치 설치에 관한 홍보를 강화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옥상 출입문 자동개폐장치는 불이 나면 소방시설과 연동돼 닫혀 있던 문이 자동으로 열리는 시스템이다.

 

평소엔 출입문을 잠가 옥상을 통한 침임 범죄나 청소년 우범지대화를 막고, 화재 등 비상시엔 대피로로 개방하는 방식이다.

 

시는 옥상 출입문 자동개폐장치 설치를 법 규정으로 의무화(2016.2.29)하기 전에 지어진 아파트 단지 157곳 중에서 미설치한 70곳 단지를 집중 홍보 대상으로 정해 안내문을 발송했다.

 

이와 함께 ‘공동주택 보조금 지원 사업’ 대상에 옥상 출입문 자동개폐장치를 포함했다.

 

집중 홍보 대상 공동주택이 오는 9월 1일부터 10월 28일까지 지원 신청하면 심의 절차를 거쳐 옥상 출입문 자동개폐장치 설치를 지원한다.

 

피난 용도로 쓰는 광장을 5층 이상의 옥상층에 설치해야 하는 건축물 등도 올해 1월 옥상 출입문 자동개폐장치 설치가 의무화돼 홍보를 다각화하고 있다.

 

시는 자율 설치 참여를 위해 449개 버스 도착 정보안내 단말기(BIS),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 각종 매체를 통해 옥상 출입문 자동개폐장치 설치를 권장 중이다.

 

성남시 재난안전관 관계자는 “충북 제천 스포츠센터 건물 화재(2017), 경남 밀양 세종병원 화재(2018), 군포 아파트 화재(2020) 때 옥상 출입문이 잠겨 있어 대형 인명피해가 발생했다”면서 “재난 상황 시 옥상으로 대피할 수 있도록 자동개폐장치를 설치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Gyeonggi Nambu = Reporter Lee Gwi-seon] Seongnam City announced on the 16th that it is strengthening publicity about the installation of automatic roof door opening and closing devices to secure an evacuation route in case of a fire.

 

The roof door automatic opening and closing device is a system that automatically opens the closed door in connection with the firefighting facility when a fire breaks out.

 

Normally, the door is locked to prevent trespassing through the roof or juvenile offenders, and in case of an emergency such as a fire, it is opened as an evacuation route.

 

The city sent out a notice by selecting 70 uninstalled apartment complexes out of 157 apartment complexes built before the statutory regulation (February 29, 2016) to require the installation of automatic roof door opening and closing devices as intensive publicity targets.

 

In addition, the automatic opening and closing device for the roof door was included in the target of the ‘apartment housing subsidy support project’.

 

If an apartment house targeted for intensive promotion applies for support from September 1 to October 28, it will go through a deliberation process and support the installation of an automatic roof door opening/closing device.

 

Buildings that require the installation of a plaza used for evacuation on the roof of the fifth or higher floors are also diversifying their publicity by making it mandatory in January of this year to install an automatic roof door opening and closing device.

 

In order to participate in autonomous installation, the city is recommending the installation of an automatic door opening and closing device on the roof through various media such as 449 bus arrival information terminals (BIS) and social network services (SNS).

 

An official from the Seongnam City Disaster Safety Office said, “In the event of a fire in the Jecheon Sports Center building in North Chungcheong Province (2017), a fire in Miryang Sejong Hospital in Gyeongnam (2018), and a fire in an apartment in Gunpo (2020), the roof door was locked and large casualties occurred.” Please install an automatic opening and closing device so that you can evacuate to the roof.”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