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국환 성남시장 후보, “분당 역세권 고밀복합개발 추진으로 분당르네상스시대 열겠다”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2/05/26 [20:35]

배국환 성남시장 후보, “분당 역세권 고밀복합개발 추진으로 분당르네상스시대 열겠다”

이귀선기자 | 입력 : 2022/05/26 [20:35]

 

▲ 사진=배국환 캠프  © 이귀선 기자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성남 이귀선기자] 더불어민주당 배국환 성남시장 후보가 분당구 역세권에 고밀복합개발을 추진하겠다고 공약했다.

 

현재 저밀도 상업공간으로 노후화 된 분당의 모든 역세권지역에 용적률을 조건부로 대폭 상향시켜주면서, 청년 창업지원 등 업무복합 공간을 확대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공공기여를 통해서 직주근접을 위한 청년․희망주택과 유사한 주거시설을 확대해서, 판교 청년개발자 등 직장인들의 관내 주거유입과 역세권 활성화를 동시에 꾀하겠다는 전략이다.

 

또한 역세권 주변의 공공용지에 대한 적극적인 개발과 공원 및 광장을 창의적인 공간으로 리모델링해서 분당 르네상스 시대를 열겠다는 계획이다.

 

분당의 야탑역을 비롯한 역세권 주변은 저밀도 상업공간으로 지난 30년간 지구단위계획 변경이 전혀 없었다. 이에 따라서 저밀도의 노후화된 상업공간에 환경개선 요구 등이 계속 되었고, 역세권 활성화에 대한 시급성도 큰 지역이다.

 

더불어민주당 배국환 성남시장 후보는“역세권 특성에 따라 획기적인 용적률 인센티브를 통해서 업무복합공간을 확대유도하고, 공공기여를 통해서 주거기능을 확대해서, 거주자 유입과 역세권 활성화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아 분당 르네상스를 이뤄내겠다.”고 약속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Gyeonggi Nambu = Seongnam Correspondent Lee Gwi-seon] In addition, Democratic Party candidate Bae Kook-hwan, Seongnam mayor candidate, promised to promote high-density complex development in the station area in Bundang-gu.

 

By conditionally raising the floor area ratio to all station areas in Bundang, which are now aging as low-density commercial spaces, it encourages the expansion of work complex spaces such as support for youth start-ups, and provides youth and hope housing for direct residence through public contribution. By expanding similar residential facilities, the strategy is to simultaneously promote the influx of office workers, such as young developers from Pangyo, into residential areas and revitalize the station area.

 

In addition, the plan is to open the Bundang Renaissance era by actively developing public land around the station area and remodeling parks and plazas into creative spaces.

 

The area around the station, including Yatap Station in Bundang, is a low-density commercial space, and there has been no change in the district unit plan for the past 30 years. Accordingly, the demand for environmental improvement in low-density and aging commercial spaces continued, and the urgency to revitalize the station area is also great.

 

Bae Kook-hwan, candidate for Seongnam Mayor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said, “According to the characteristics of the station area, we will induce the expansion of business complex spaces through innovative floor area ratio incentives, and expand residential functions through public contributions. I will,” he promised.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