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기흥평생학습관 제1기 수시교육 수강생 모집 한다

김정은기자 | 기사입력 2022/05/24 [07:32]

용인시, 기흥평생학습관 제1기 수시교육 수강생 모집 한다

김정은기자 | 입력 : 2022/05/24 [07:32]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용인 김정은기자] 용인시 기흥평생학습관이 제1기 수시교육 강좌에 참여할 80명의 수강생을 모집한다. 모집기간은 오는 30일부터 다음 달 3일까지로 선착순 선발이다.

 

다음 달 13일부터 7월 22일까지 6주 과정으로 진행되는 이번 수시교육은 다양한 연령대와 주제에 맞는 특화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세부적으로는 기술실용분야의 ‘재능나누미(장애인 옷 만들기)’, 정보화 분야의 ‘나만의 이모티콘 만들기’, 뷰티 분야의 ‘퍼스널 컬러를 활용한 셀프메이크업’ 강좌 등이다.

 

인문교양 분야에서는 ‘시니어 건강워킹 모델 아카데미’와 ‘헌법!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법’, ‘똑똑한 노후설계’, ‘치매 예방 영어배우기’ 등도 준비했다.

 

특히 이번에 첫선을 보이는 ‘재능나누미’ 강좌 수강생들은 수업에서 만든 옷을 장애인복지관 등에 기탁하는 재능기부까지 할 수 있다. 학습관은 수강생에게 참여 시간만큼 봉사실적을 인정해 줄 예정이다.

 

모집 대상은 만 19세 이상 용인시민이며, 관내 직장인과 시에 등록된 재외국민, 결혼이민자도 신청할 수 있다.

 

모바일이나 PC로 기흥평생학습관 홈페이지에 회원가입한 뒤 수시교육 접수 코너에서 신청하면 된다.

 

수강료는 강좌 기간과 시간에 따라 1만5000원부터 2만2500원이며, 재료비는 수강생 본인 부담이다.

 

시 관계자는 “평생교육 강좌에 관심이 있는 시민들이 많이 참여해 배움과 나눔, 성장의 기회를 누리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Gyeonggi Nambu = Reporter Kim Jong-un, Yongin] The Giheung Lifelong Learning Center in Yongin-si is recruiting 80 students to participate in the first regular education course. The application period is from the 30th of the next month to the 3rd of the following month, and selection is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From the 13th of next month to the 22nd of July, this 6-week course is organized into specialized programs suitable for various age groups and topics.

 

In detail, there are ‘Talent Sharing (making clothes for the disabled)’ in the technology practical field, ‘Make your own emoticons’ in the information field, and ‘Self-makeup using personal color’ lectures in the beauty field.

 

In the field of humanities and liberal arts, ‘Senior Health Working Model Academy’ and ‘Constitution! “The most beautiful law in the world”, “Smart retirement planning”, and “Learning English to prevent dementia” were also prepared.

 

In particular, the students of the ‘Talent Sharing’ course, which is being launched this time, can even donate their talents by donating the clothes they made in class to welfare centers for the disabled. The learning center will recognize the volunteer work performance of the students as much as the participation time.

 

The target audience is Yongin citizens over the age of 19, and office workers in the city, overseas citizens registered with the city, and marriage immigrants can also apply.

 

After registering as a member on the website of Giheung Lifelong Learning Center via mobile or PC, you can apply at the regular education reception corner.

 

The course fee ranges from 15,000 won to 22,500 won depending on the duration and time of the course, and the cost of materials is borne by the students themselves.

 

A city official said, "I hope that many citizens who are interested in lifelong education courses will participate and enjoy opportunities for learning, sharing and growth."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김정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