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마을생활 실험실 5개 사업 추진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2/05/17 [07:45]

성남시, 마을생활 실험실 5개 사업 추진

이귀선기자 | 입력 : 2022/05/17 [07:45]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성남 이귀선기자] 성남시는 오는 12월 말일까지 성남동의 플라스틱 분리수거 확대, 수내3동의 공동주택 단지 내 전동킥보드 문제 해결 등 5가지 의제에 대한 마을생활 실험실 사업을 추진한다.

 

마을생활 실험실은 주민 주도로 풀어야 할 지역의 난제를 발굴하고, 해결방안에 관한 사업계획을 세워 실행해 나가는 마을혁신 시스템이다.

 

실험실 추진 사업은 성남시가 지난해 시범지역으로 선정한 중원구 성남동과 분당구 수내3동 등 2곳 지역주민 60명(동별 30명)이 채택한 지역 의제들이다.

 

성남동은 플라스틱 분리수거 확대 방안 마련 외에 깨끗한 보행자거리 조성, 청소년 공간 이용률 향상 등 3가지 사업을 추진한다.

 

수내3동은 노년층 디지털 도우미 양성, 공동주택 내 전동킥보드 문제 해결이 실험실 추진 사업이다.

 

각 동 주민들은 지역을 실험실 삼아 계획한 프로젝트를 실행하면서 최적의 해결 방법을 찾아 지역문제를 풀어나간다.

 

예컨대 공동주택 내 전동킥보드 문제의 경우 6개월간 실험실 추진모임 30명이 킥보드를 타고 단지 현장을 돌면서 과속이나, 무분별 주차 이유 등을 분석하고, 속도제한 LED 경고판 설치, 전용 주차장 설치 등의 해결방안을 찾는 방식이다.

 

문제 해결력을 높이기 위해 성남시마을공동체지원센터(중원구 여수동 UI빌딩 7층)가 중간 지원 역할을 한다. 전체적인 사업을 관리하고 모니터링 해 향후 사업 성과를 성남 전역으로 확산한다.

 

성남시는 성남동과 수내3동 마을생활 실험실 추진모임에 1500만원씩 모두 3000만원의 사업 추진비를 지원한다.

 

시 관계자는 “마을생활 실험실은 마을공동체의 새로운 변화와 혁신환경 조성을 위해 추진하는 지역특화 시범사업”이라면서 “주민, 마을활동가, 행정가, 전문가 등 다양한 이해 관계자들이 모여 생활밀착형 의제를 발굴하고 해결하는 ‘성남형 마을혁신 모델’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Gyeonggi Nambu = Seongnam Correspondent Lee Gwi-seon] Seongnam City will promote the village life laboratory project on five agendas by the end of December, such as expanding the plastic separation collection in Seongnam-dong and solving the problem of electric kickboards in the apartment complex in Sunae 3-dong.

 

The village life laboratory is a village innovation system that discovers local problems to be solved, and establishes and implements business plans for solutions.

 

The laboratory promotion projects are local agendas adopted by 60 local residents (30 per dong) in two locations, Seongnam-dong, Jungwon-gu and Sunae 3-dong, Bundang-gu, which Seongnam City selected as pilot areas last year.

 

In addition to preparing a plan to expand plastic separation, Seongnam-dong is promoting three projects: creating a clean pedestrian street and improving the use rate of space for young people.

 

In Sunae 3-dong, the research project is to foster digital assistants for the elderly and solve the problem of electric kickboards in apartment buildings.

 

Residents of each dong use the local area as a laboratory to implement the planned project and find the optimal solution to solve local problems.

 

For example, in the case of an electric kickboard problem in an apartment house, 30 people from a laboratory promotion group ride kickboards around the site for 6 months, analyze the reasons for speeding or indiscriminate parking, and find solutions such as installing a speed limit LED warning sign and installing a dedicated parking lot am.

 

To enhance problem-solving ability, the Seongnam Village Community Support Center (7th floor, UI Building, Yeosu-dong, Jungwon-gu) serves as an intermediate support. Manage and monitor the overall project to spread future project performance throughout Seongnam.

 

Seongnam City will provide 15 million won each to 30 million won in project promotion expenses for the village life laboratory promotion meeting in Seongnam-dong and Sunae 3-dong.

 

A city official said, “The Village Life Lab is a regionally-specialized pilot project promoted to create a new change and innovative environment for the village community. We will make it a 'Seongnam-type village innovation model'," he said.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