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3회 이상 체납자 관허사업 제한 추진…767명에 예고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2/05/06 [06:12]

성남시, 3회 이상 체납자 관허사업 제한 추진…767명에 예고

이귀선기자 | 입력 : 2022/05/06 [06:12]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성남 이귀선기자] 성남시는 지방세를 체납한 사업자에 대해 영업 정지나 허가를 취소하는 관허사업 제한을 추진한다.

 

대상자는 국가나 지방자치단체가 내준 허가·인가·면허나 등록·신고로 사업장을 경영하는 사람 가운데 지방세 체납이 3번 이상이면서 체납액이 30만원 이상인 사업자다,

 

모두 767명이 해당하며, 이들의 체납액은 26억1200만원이다.

 

시는 이들 체납자에게 오는 5월 9일 관허사업 제한에 관한 예고문을 보낸다.

 

업종별로 통신판매업자가 239명(체납액 4억7800만원)으로 가장 많다.

 

이어 식품접객업자 198명(체납액 13억7100만원), 화물자동차 운송사업자 44명(체납액 4300만원), 공장등록업자 30명(체납액 9100만원) 등의 순이다.

 

시는 관허사업 제한 대상자에게 오는 5월 31일까지 자진 납부의 기회를 준 뒤, 아무런 소명 없이 기한을 넘기면 6월 중에 해당 인허가 부서에 관허사업 제한을 요구한다.

 

인허가는 7월 중에 직권 말소(취소·정지)된다.

 

다만, 일시 납부가 어려운 생계형 체납자는 나눠 내도록 하고, 분납 이행 기간에는 관허사업 제한을 유예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Gyeonggi Nambu = Seongnam Reporter Lee Gwi-seon] Seongnam City is promoting restrictions on government-licensed businesses that suspend business or revoke licenses for businesses who have arrears in local taxes.

 

Eligible persons are those who have arrears in local taxes three or more times and have arrears of 300,000 won or more among those who operate a business place under a permit, authorization, license, registration, or report granted by the state or local government;

 

A total of 767 people are affected, and their arrears amount to 2.612 billion won.

 

The city will send a notice to these delinquents on May 9th regarding restrictions on licensed business.

 

By industry, mail-order sellers have the most with 239 (arrears of 478 million won).

 

It was followed by food service providers with 198 people (arrears of 1.37 billion won), freight car transport companies with 44 people (arrears of 43 million won), and factory registrants with 30 people (arrears of 91 million won).

 

The city gives the person subject to restrictions on the licensed business the opportunity to pay voluntarily by May 31, and if the deadline is exceeded without any explanation, the city requests the relevant licensing department to restrict the licensed business in June.

 

Licenses and permits are canceled (cancelled or suspended) ex officio in July.

 

However, subsistence-type delinquents who find it difficult to make lump-sum payments are required to divide the payments, and the restrictions on government-licensed projects are suspended during the period of installment payment.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