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2021년 체납액 538억원 정리 성과 달성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2/01/19 [16:39]

성남시, 2021년 체납액 538억원 정리 성과 달성

이귀선기자 | 입력 : 2022/01/19 [16:39]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이귀선기자] 성남시는 코로나 19로 인한 어려운 경제 여건에도 불구하고 2021년 12월 31일 현재 지방세와 세외수입 체납액 538억원을 정리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도 정리액 대비 2.9% 증가한 15억을 더 징수한 성과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대면 징수 활동에 제약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시민들이 공감할 수 있는 다각적인 징수 기법을 이용해 세정 활동을 펼친 결과 2021년 11월 “지방세 新징수기법 추진 및 체납세 징수 평가”에서 경기도로부터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체납자 소유의 부동산 및 차량을 적기에 압류하고, 고액·고질 체납자에 대한 가택수색 등을 실시해 압류 물건을 공매처분 하는 등 체납액 징수에 주력한 것은 물론, 155명의 체납자 실태조사반 운영을 통해 28억원의 체납세를 징수함과 동시에 2015년부터 2021년까지 총 684명의 일자리 창출 효과, 맞춤형 징수를 통한 생계형 체납자를 발굴하여 255명에게 복지 연계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시민과 함께하는 세정을 펼쳤다.

 

세외수입 또한 시민 복지증진과 지역발전을 위해 쓰이는 귀중한 재원이라는 시민들의 인식을 전환하기 위하여 지방세와 세외수입 통합안내문 및 모바일 알림 문자 발송과 각종 채권의 조기 압류를 통해 지난연도 세외수입 20억원을 징수하는 등 적극적인 통합징수 활동을 전개했다.

 

성남시 관계자는 “성실 납세자와의 형평성 차원에서 체납액 징수 활동을 강화해 세금은 반드시 납부해야 한다는 납세 의식 제고에 노력할 것”이라며 “올해도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다양한 징수 방법을 동원하여 납세 분위기를 조성하는 한편, 강력한 행정조치로 세수 증대 및 공평과세를 실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Gyeonggi Nambu = Reporter Lee Gwi-sun] Seongnam City announced that it had settled 53.8 billion won in arrears in local taxes and non-tax income as of December 31, 2021, despite the difficult economic conditions caused by Corona 19.

 

This is an achievement of collecting an additional KRW 1.5 billion, an increase of 2.9%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Despite the restrictions on face-to-face collection activities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as a result of cleaning activities using a multifaceted collection technique that citizens can relate to, in November 2021, Awarded “Best Institution”.

 

Timely seizure of real estate and vehicles owned by delinquent delinquents, as well as concentrating on collection of delinquency such as conducting a house search for high and high delinquent delinquents and disposing of seized items for a short sale. At the same time as collecting taxes, it created jobs for a total of 684 people from 2015 to 2021, discovered delinquents for a living through customized collection, and provided welfare-related services to 255 people.

 

In order to change the perception of citizens that non-tax income is also a valuable resource used for citizen welfare promotion and regional development, 2 billion won of non-tax income of the past year was collected through the sending of integrated information on local tax and non-tax income, mobile notification text message, and early seizure of various bonds. Actively integrated collection activities were carried out.

 

An official from Seongnam City said, “In terms of equality with sincere taxpayers, we will strengthen the collection of arrears and try to raise the tax awareness that taxes must be paid.” Meanwhile, we will do our best to increase tax revenue and realize fair taxation through strong administrative measures.”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이귀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