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용인시민농장'분양

김정은기자 | 기사입력 2022/01/19 [08:08]

용인시 '용인시민농장'분양

김정은기자 | 입력 : 2022/01/19 [08:08]

 

용인시는 '용인시민농장' 텃밭 360구좌를 시민과 단체에 분양한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와 달리 처인구 마평동 용인시민농장(처인구 마평동 58번지 일원)은 축소됐고, 대신 기흥구 공세동 시민농장(기흥구 공세동 216번지 일원)이 추가됐다.

 

분양 가능 면적은 개인 1구좌당 12㎡, 단체는 36㎡로 세대 또는 단체당 한 구좌만 신청할 수 있다. 텃밭 체험금액은 개인은 연간 5000원, 단체는 1만 5000원이다.

 

개인 분양은 340구좌, 단체는 20구좌다.

 

개인 분양 중 300구좌는 일반시민, 40구좌는 장애인‧다문화‧다자녀(3자녀 이상) 가족에게 특별 분양한다.

 

신청 자격은 분양 공고일 이후 용인시에 주소를 둔 세대주 또는 단체다. 마평동과 공세동 시민농장을 동시에 신청할 수 없다.

 

공세동 시민농장은 2월 7일부터 11일까지, 마평동 시민농장은 2월 14일부터 18일 신청을 받는다. 기간 내에 용인시통합예약시스템을 이용하거나 마평동 농장(처인구 동부로 58)을 직접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시는 1단계로 무작위 추첨 후 제출서류, 체험비 납부 여부를 확인해 최종 대상자를 선발한다. 최종 결과는 3월 4일 용인시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에 공개한다.

 

분양 대상자는 사전교육을 이수한 후 이행협약서를 제출해야 한다.

 

공세동 시민농장은 3월 26일부터 11월 30일까지 텃밭에서 경작할 수 있지만, 마평동 시민농장은 여성회관 신축과 관련한 지질조사가 예정돼 있어 5월 1일부터 경작이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용인시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 내 공지사항을 참고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시민농장에서 우리 가족 먹거리를 직접 키워보는 특별한 체험을 해보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많은 시민들이 농업을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늘려나가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Gyeonggi Nambu = Reporter Kim Jeong-eun] Yongin City announced on the 19th that it would sell 360 accounts of the 'Yongin Citizens Farm' vegetable garden to citizens and groups.

 

Unlike last year, the Yongin Citizens' Farm in Mapyeong-dong, Cheoin-gu (the area around 58 Mapyeong-dong, Cheoin-gu) was reduced, and the Citizens' Farm in Gongse-dong, Giheung-gu (the area around 216 Gongse-dong, Giheung-gu) was added instead.

 

The area available for sale is 12 m2 per individual account and 36 m2 for groups, so only one account per household or group can be applied. The cost of gardening experience is 5,000 won per year for individuals and 15,000 won for groups.

 

Individual sales are 340 accounts, and groups are 20 accounts.

 

Of the individual sales, 300 accounts are sold to the general public, and 40 accounts are specially sold to families with disabilities, multiculturalism, and multiple children (3 or more children).

 

Eligibility to apply is the head of a household or group with an address in Yongin-si after the date of announcement of the sale. You cannot apply for Mapyeong-dong and Gongse-dong Citizen's Farm at the same time.

 

Gongse-dong Citizen's Farm is accepting applications from February 7 to 11, and Mapyeong-dong Citizen's Farm is accepting applications from February 14 to 18. Within the period, you can use the integrated reservation system of Yongin City or directly visit Mapyeong-dong Farm (58, Dongbu-ro, Cheoin-gu) to apply.

 

In the first stage, the city selects the final candidates after a random lottery by checking the submitted documents and whether the experience fee has been paid. The final result will be published on the website of the Yongin City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on March 4.

 

The target for sale must complete the pre-training and submit the implementation agreement.

 

Gongse-dong Citizen's Farm can be cultivated in a vegetable garden from March 26 to November 30, but Mapyeong-dong Citizen's Farm is scheduled to be cultivated from May 1 as a geological survey is scheduled for the new women's center.

 

For more information, refer to the notice on the Yongin City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website.

 

A city official said, "I hope you have a special experience of growing our family's food on your own at the citizen's farm."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 김정은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